[itM] “교회 헌금, 비대면으로 내세요”

[헤럴드경제=이승환 기자] 교회 헌금도 비대면 납부가 가능해졌다. KB국민은행은 비대면 성금 납부를 지원하는 '디지털 성금'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성금을 납부하는 개인이나 모금하는 단체가 비대면으로 성금을 관리하는 서비스다.

디지털 성금 서비스의 1호 사업은 개신교를 대상으로 하는 '디지털 헌금 바구니' 서비스다.

개신교 성도와 교회를 대상으로 한다. 성도는 교회를 방문하지 않고 간편하게 헌금을 낼 수 있다. '헌금봉투'의 색상과 성경문구를 직접 선택하고 기도제목도 작성할 수 있다.

교회는 헌금 내역과 기도제목 등을 편리하게 조회하고 관리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이 서비스는 디지털 헌금 바구니 앱을 다운받거나 웹사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교회는 가까운 국민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속에서 비대면 종교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디지털성금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다른 종교단체나 전통시장 등 디지털 금융지원이 필요한 곳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nic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