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콘진, 스타트업 온택트 해외진출 지원

온택트 해외진출 사업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송경희)은 판교경기문화창조허브를 통해 오는 13일까지 ‘스타트업 온택트 해외진출 사업’에 참가할 스타트업을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스타트업 온택트 해외진출 사업’은 코로나19로 침체된 도내 스타트업이 온택트로 해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마련한 프로그램이다. 콘텐츠 스타트업 지원에 특화된 경콘진과 해외 바이어·투자자 및 인프라를 보유한 KOTRA 간 업무협약을 통해 적극적인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KOTRA 스타트업 거점무역관 20개 지역(▷북미-뉴욕, LA, 실리콘밸리, 달라스, 토론토 ▷유럽-런던, 파리, 함부르크, 마드리드, 헬싱키▷일본-도쿄 △중국-베이징, 상하이 ▷중동-두바이 ▷동남아-하노이, 호치민, 자카르타, 싱가폴 ▷서남아-뉴델리, 벵갈루루)과 협업한다.

사업대상은 경기도 내 사업장을 보유한 7년 미만 ‘콘텐츠·ICT’ 분야 중 제품, 기술, 서비스를 보유한 스타트업이다. 해외바이어 매칭과 해외투자자 매칭 등 2가지 트랙으로 구분해 모집하며, 총 30개사를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된 참가자는 매칭 지원(스타트업 컨설팅, 해외 바이어·투자자 매칭), 제작 지원(자료번역, 홍보영상 제작, 디렉토리북 제작), 온라인전시관(BuyKorea)개설, 상담 운영(화상 상담장 운영, 통역 지원). 해외 시장 진출 멘토링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에 대비하여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고 참가 스타트업 맞춤 온라인 컨설팅과 참여 기업 가이드를 위해 웨비나 플랫폼을 활용할 계획이다. .

경콘진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경기도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며 “온라인을 통한 해외 판로 개척 기회를 찾고 있는 스타트업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