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퍼스, 2021학년도 수시면접 일부 변경

동국대 경주캠퍼스 전경.[동국대 경주캠퍼스 제공]

[헤럴드경제(경주)=김병진 기자]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20201학년도 신입학 수시모집 면접고사 일정과 방법을 일부 변경한다고 3일 밝혔다.

학생부교과 면접은 10월 17일부터 18일 사이에 비대면 면접으로 진행된다. 수험생이 본인의 면접 영상을 촬영해서 업로드하면 비대면 면접(P/F) 방식으로 평가하게 된다.

비대면 면접(P/F)은 제시된 문제에 대해 수험생이 답변을 작성한 후 답변을 발표하는 과정을 휴대전화 등으로 촬영한 동영상을 제출하고 평가위원이 해당 동영상을 시청 후 Pass 또는 Fail로 평가하는 방식이다.

학생부종합 참사람전형(한의예과, 의예과, 간호학과 제외), 불교추천인재전형의 경우 기존과 같이 대면 면접을 시행하나 면접 일정을 기존 11월 7일 하루에서 8일까지 이틀로 확대해 시행한다.

자세한 일정과 전형 관련 사항은 동국대 경주캠퍼스 입학처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정성훈 동국대 경주캠퍼스 입학처장은 “우리 대학은 면접 일정과 방식을 조절해 코로나19로부터 수험생의 안전을 지킬 것”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