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AI챗봇 서비스 업그레이드

[헤럴드경제=서정은 기자] 하나은행은 ‘하나원큐’ 앱에 최적화된 인공지능(AI) 챗봇 서비스 ‘하이(HAI)’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하이는 지난 3월부터 하나금융융합기술원과의 협업을 통해 자체 개발한 자연어 처리 AI기술이 적용됐다. 은행업무 관련 상담 지식을 확대해 답변의 정확도를 높이는 등 챗봇의 상담기능이 강화됐다. 아울러 금융 관련 답변 뿐만 아니라 일상 대화에서도 대답할 수 있도록 대화 수준도 높였다. ‘하나원큐’ 앱에서 손님이 필요하면 언제든지 챗봇에 문의할 수 있도록 화면에 배치한 것도 특징이다.

염정호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은 “AI챗봇을 통해 24시간 언제든 금융업무를 처리하고, 비대면 환경에서도 편리하게 이용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은행 업무뿐만 아니라 하나금융그룹 각 관계사의 금융업무 문의를 함께 응대할 수 있도록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luck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