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제11회 가을독서문화축제’ 비대면으로 개최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하는 가을독서문화축제를 오는 12일부터 19일까지 8일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가을독서문화축제’는 매년 가을을 맞아 작가 북토크, 인문강연, 북페어, 독서프로그램 체험 등 시민이 보고 듣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감형 축제로 열어왔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됨에 따라 시민이 안심하고 참여할 수 있도록 축제 진행방식을 전면 비대면으로 진행키로 했다.

부산시는 온라인으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작가 북토크·포럼·인형극·음악공연 등 다양한 영상을 실황 중계 또는 녹화해 제공한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들은 축제 홈페이지를 통해 추천도서를 만나고, 독립서점·출판사를 직접 방문하는 대신 온라인 투어로 진행하는 등 집안에서 편안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다.

또한, 가족단위 직접 체험으로 진행해왔던 독서체험 프로그램도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다. 체험 행사의 개별 가이드영상을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신청 가정으로 체험키트를 발송해 집에서도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참가 가정의 인증샷을 홈페이지에 게시하도록 한다.

한편, 축제에서는 채사장·한비야·정호승 등 유명 저자를 초청해 유튜브로 실황 중계할 예정이다. 또한 인형극, 샌드아트 공연, 밴드 공연 등도 온라인으로 제공해 가족 단위 문화공연을 집에서 편안히 즐길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코로나19로 직접 움직이는 것이 불안한 시민들을 위해 독립서점 및 출판사를 VJ 영상을 통한 대리탐방과 추천도서 소개영상도 제공한다. 모든 행사와 일정은 축제 홈페이지(http://busanbookfestival.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가을독서문화축제가 코로나19로 우울한 시민들께 다소나마 위안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며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에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cgn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