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공학 인재 위한 온라인 기업 채용 설명회…카카오· KT 등 13곳 참여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공학 인재를 위해 '4차 산업혁명과 함께 하는 온라인 기업 채용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산업부, 인적자원개발협의체(SC), 67개 공과대학의 공학교육혁신센터가 손잡고 마련했다. SC는 업종단체, 대표기업, 학계 등으로 구성된 민간 주도 인적자원개발 협의기구다.

설명회에는 IT 비즈니스, 로봇, 반도체, 소프트웨어 4개 분야 대기업과 중소·중견기업 등 13개사가 참여했다. 카카오, KT, 삼성전자 등 대기업 5개사와 원익아이피에스, 단감소프트 등 8개 중소·중견기업도 동참했다. 참여 기업 가운데 대기업은 500여명, 중소·중견기업은 100여명 등 하반기에 총 600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는 온라인 플랫폼(유튜브 라이브, 카카오톡 오픈 채팅, 줌)을 통해 기업의 인사담당자와 취업 준비생이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진행됐다. 대기업은 하반기 채용계획, 취업 준비 요령 등을 알려주는 취업특강을 유튜브 라이브 채널로 진행했다. 인사담당자와 면접관이 채팅창으로 올라오는 질문에 실시간으로 답변하는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됐다.

중소·중견기업 채용설명회도 동시간대에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진행됐으며, 각 기업은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개설해 질의응답을 이어갔다. 행사 홈페이지(https://www.on-jobfair.com)를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설명회 영상은 행사 홈페이지에서 1주일간 다시 보기가 가능하다.

산업부와 유관기관은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취업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 중이다. 오는 16~25일에는 우수 중견·중소기업 온라인 일자리박람회가 열리며, 섬유패션(9월23~24일) 및 반도체산업 취업 설명회도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황수성 산업부 산업정책관은 “이번 행사가 기업의 구인난 해소와 구직자 취업에 모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청년들의 취업 고민 해결을 위해 기업과 함께하는 비대면 일자리 행사를 연말까지 다양한 형태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oskymo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