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군복무 인증샷’ 릴레이…진중권 “처지 뒤바뀐 듯”

왼쪽은 곽상도 의원 아들, 오른쪽은 송석준 의원과 아들. [조수진 의원 페이스북 캡처]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국민의힘 의원들이 자녀들의 군 복무 인증샷을 잇따라 SNS에 올리며 공유하고 있어 화제다. 더불어민주당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을 두둔하며 국민의힘 의원이나 자녀의 병역 이행 여부를 거론한 데 대한 맞불인 셈이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지난 11일 의원 단톡방에서 “여당이 추 장관 아들 특혜 의혹을 물타기 하려고 시도하고 있다”며 “자녀들의 군 복무 시절 사진이나 동영상을 공유해달라”고 독려했다. 주 원내대표도 본인의 유격 훈련 당시 사진을 공유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수진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해병대 군복을 입은 곽상도 의원 아들의 증명사진, 바닷가에서 해병대 아들과 포즈를 취한 송석준 의원 사진 등을 소개하기도 했다. 조 의원은 “남성 의원 본인, 아들들의 군 복무 시절 사진들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며 “한눈에 봐도 누가 아버지인지, 누가 아들인지를 찾을 수 있다. 훈훈하다”고 적었다.

한편 이에 대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페이스북을 통해 “이제는 처지가 완전히 뒤바뀐 듯”이라며 “옛날엔 민주당 사람들이 이런 사진 올렸는데”라고 소감을 밝혔다.

mkkan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