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 한국대사관 일시 폐쇄…직원 코로나19 확진

[헤럴드경제] 영국 런던에 있는 주영 한국대사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대사관이 일시 폐쇄됐다.

주영 한국대사관은 11일 홈페이지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대사관 민원실을 오는 13일까지 일시 폐쇄한다고 공지했다.

출근했던 대사관 직원들은 재택근무로 전환했다. 대사관은 확진 직원과 접촉한 직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대사관은 민원실 폐쇄 기간에 영사민원 안내사항이나 긴급히 처리해야 할 민원이 있을 경우 대표번호(+44-20-7227-5500)로 연락해줄 것을 당부했다. 긴급연락처(+44-78-7650-6895)도 함께 안내했다.

대사관은 주말 방역 조치를 완료해 다음 주 월요일인 14일부터 정상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