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보, 월3700원짜리 아파트가정종합보험 출시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화손해보험이 아파트 화재사고로 인한 건물·가재도구 손해, 화재배상책임, 화재벌금, 12대 가전제품고장수리비용, 주택 화재임시거주비, 건물복구비용지원 등을 집중 보장하는 ‘한화3700 아파트가정보험’을 22일 출시했다. 월 보험료는 3700원이다.

자가 거주자와 임차자 플랜으로 구성한 이 상품은 재물·비용손해와 배상책임을 보장한다. 담보내용은 화재손해(건물 1억원, 가재도구 2000만원), 화재배상책임(대인1억5000만원, 대물 10억), 화재 벌금(2천만원), 12대가전제품고장수리비용(1백만원), 주택화재 임시 거주비(4일이상, 1일10만원), 건물복구비용지원(2000만원)으로 구성됐다. 온라인 장기보험 상품이라 한화다이렉트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이용해 누구나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보험기간은 5년, 10년이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언택트 금융환경에 맞춰 아파트 거주자에게 화재사고시 꼭 필요한 보장을 압축한 미니주택화재보험 상품을 기획했다”며 “갑작스런 화재 피해로부터 고객의 법적, 경제적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상품을 구성하는 한편, 온라인 채널을 이용해 합리적인 보험료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고객 편의를 제고했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