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중증장애학생 맞춤형 일자리 지원

경기도교육청.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24일부터 특수학교(급) 졸업 예정 학생, 전공과 재학생 등 중증장애학생을 대상으로 맞춤형 일자리 지원에 나선다.

중증장애학생 현장 중심 맞춤형 일자리 지원은 중증장애학생이 실제 일자리 현장에서 직업훈련을 받고 직업인으로 적응 성장하도록 돕기 위해서다. 훈련 기간 동안 전문인력(훈련지원인) 직무 지원 제공, 직업상담, 직업평가, 직업 재활 계획 수립 등 직업 재활 서비스 전 과정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지난 8월 28일 한국장애인개발원과 구리시장애인종합복지관, 김포시장애인복지관, 화성시아르딤장애인복지관 등 일자리 지원 기관 3곳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황정애 특수교육과장은 “이번 일자리 지원은 중증장애학생들이 현장에서 실제 직업훈련을 받으며 사회 적응력을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