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농협하나로 성남점 부지, SRT 추가역사 검토 청원 착수

은수미 성남시장.

[헤럴드경제(성남)=박정규 기자] 은수미 성남시장이 23일 자신의 SNS를 통해 “청원답변 관련 말씀드립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지난 15일 “구미동 농협하나로 부지 신설을 위한 타당성조사 진행 요청” 행복소통 청원에 대한 답변을 한 바 있습니다. 청원답변시 우리시에서 타당성 조사결과 경제적 타당성이 나오더라도 SRT 주무기관인 국토교통부와 관리기관인 국가철도공단에서 기술적으로 불가능하다는 결론이 나오게 되면 타당성 조사는 아무런 소용이 없기 때문에 국토교통부와 국가철도공단의 기술적인 검토가 선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변을 드렸습니다”고 했다.

이어 “이에 따라 21일 관련부서에서 국가철도공단 및 국토교통부를 방문하여 구조 안전성 등 기술적 검토에 소요되는 비용을 우리시가 부담할 테니 기술적 검토를 해 달라고 요청을 하였습니다. 국토교통부에서는 성남시에서 국가철도공단에 기술적 검토를 요청한 사항에 대하여 적극 협조하겠다 답변을 받았고요. 국가철도공단에서는 기술적 검토 시행 여부에 대하여 검토하겠다고 하였습니다”고 했다.

은 시장은 “우리시에서는 오늘 기술적 검토비용 부담 의사를 포함하여 구조 안전성 등 기술적 검토 요청 공문을 국가철도공단에 보냈습니다”라고 했다.

그는 “답변에서 말씀 드린 바와 같이 국토교통부와 국가철도공단의 기술적인 검토가 선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기술적인 검토 이후 타당성 조사 시행 여부를 종합적으로 검토하겠다는 것을 알려드립니다”고 덧붙였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