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대한민국 디지털 경영혁신대상’ 대통령상

김숙철(오른쪽) 한국전력 기술혁신본부장이 24일 서울 세종호텔에서 진행된 ‘제20회 대한민국 디지털 경영혁신대상’에서 종합대상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력 제공]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사진)은 24일 서울 세종호텔에서 열린 ‘제20회 대한민국 디지털 경영혁신대상’에서 종합대상(대통령상) 수상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20회를 맞는 대한민국 디지털 경영혁신대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빅데이터학회가 주관해 디지털 전환을 통한 혁신성과 창출이 탁월한 기업과 기관을 선정·시상해오고 있다. 수상기업·기관은 전문가 및 교수 심사위원회의 1차 서류심사 및 2차 프레젠테이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다.

한전은 이번 심사에서 ▷디지털변환 추진전략 수립 ▷빅데이터 시스템 구축 ▷전력 AI/SW개발 플랫폼(HUB-PoP) 개발 ▷전력데이터 공유센터 개소 ▷에너지마켓플레이스(EN:TER) 구축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등의 디지털변환 추진성과에 대해 인정을 받아 종합대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황해창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