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입점업체에 1820억원 정산대금 조기 지급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입점업체의 매출 정산 공백을 막기 위해 1820억원 규모의 정산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으로 배민에 입점한 업주님들은 9월 23~27일 5일 간 발생한 약 1820억원의 정산대금을 기존 지급일보다 빠른 28일과 29일에 받을 수 있게 됐다. 현재 배민은 입점 사장님의 매출 정산대금을 매일 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 4월 업계 최초로 일 정산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정산대금은 거래일로부터 영업일 기준 4일 후 사장님 계좌로 입금된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은 배달의민족, 배민라이더스, 포장주문 등 배민에 입점한 모든 가게다. 일자별 정산 금액과 입금 일정은 배민사장님광장 홈페이지 '셀프서비스' 내 '정산 내역'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김석환 우아한형제들 정산시스템팀장은 "앞으로도 배민은 업주 분들의 고충과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고 가게 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책을 함께 고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23@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