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단공, G밸리 우수기업 구직난 해소 든든한 조력자로

[헤럴드경제 유재훈 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 서울지역본부(본부장 류영현)가 서울디지털단지 입주기업의 인력난 해소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G밸리 우수기업 온택트 채용박람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부터 25일까지 개최된 이번 박람회는 산단공 서울지역본부와 중진공 서울지역본부가 주최하고 구로구, 금천구, 서울관악고용복지+센터, (사)벤처기업협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대면 면접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화상 면접 시스템을 활용한 이번 박람회는 G밸리 우수기업 50개 사가 참여했고, 200 여명 정도가 최종 채용될 계획이다.

참여기업은 S/W개발 등 IT업종과 온라인마케팅, 의료 등 지식기반산업이 주를 이뤘다. 주요 참여기업으로는 글로벌 게임 회사인 넷마블컴퍼니, 글로벌 헬스케어 IT 기업으로 의료영상 및 정보 솔루션을 제공하는 ㈜인피니트헬스케어, 분자진단 전문기업인 주식회사 젠큐릭스, 데이트코스 1위 앱인 데이트팝을 운영하는 ㈜텐핑거스 등이다.

이번 온택트 박람회에는 1000여명의 구직자가 참여해 온라인 면접 및 이력서 컨설팅 등의 취업 솔루션 서비스를 받았다.

류영현 산단공 서울지역본부장은 “코로나19로 채용 시장이 어려운 상황에서 앞으로도 G밸리의 강소기업들이 우수한 인력을 채용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