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12kg 용량 ‘AI 세탁기’ 출시

최적 세탁법 알려주는 인공지능
1인 가구 타깃…내주부터 시판

12kg 용량 LG 트롬 세탁기 씽큐(모델명: F12 WVC). [LG전자 제공]

LG전자가 12kg 용량 ‘LG 트롬 세탁기 씽큐’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최적의 세탁방법을 알려주는 인공지능 DD(Direct Drive) 세탁기 라인업을 소형인 12kg까지 확대함으로써 1인 가구 수요를 잡겠다는 전략이다.

12kg 용량 신제품은 인공지능 DD 세탁기의 차별화된 기능을 갖췄다. 의류 무게를 감지한 후 빅데이터를 활용해 의류 재질을 확인할 수 있으면 LG전자만의 세탁방법인 6모션 가운데 최적의 모션을 선택한다. 이를 통하면 기존 LG 트롬 세탁기 대비 10% 이상 옷감을 더 보호할 수 있다. 다음주부터 시판된다.

전면 도어에는 강화유리를 적용했다. 기존 플라스틱 재질보다 생활 스크래치에 강하고 청소하기도 쉽다. 또 위생을 강화하기 위해 세탁통 내부의 옷감을 위쪽으로 끌어올리는 역할을 하는 리프터의 소재도 기존의 플라스틱에서 스테인리스로 변경했다.

LG전자가 지난 7월에 출시한 9kg 용량의 트롬 건조기 씽큐와 함께 위아래로 설치하면 공간활용도 높일 수 있다. 이밖에 LG전자 가전관리 애플리케이션인 LG씽큐에 연결해 건조기와 연동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가격은 색상에 따라 100만원~110만원이다.

천예선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