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총선 노동당 승리…아던 총리 재집권

뉴질랜드 총선 투표일인 17일(현지시간) 오클랜드에서 노동당 대표인 저신다 아던 총리가 자당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를 표시하고 있다. 여론조사에 따르면 집권 여당인 노동당이 제1야당인 국민당의 추격을 뿌리치고 재집권에 성공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연합]

뉴질랜드 총선에서 여당인 노동당이 승리하면서 저신다 아던 총리가 재집권에 성공했다.AFP통신에 따르면 최대 야당인 국민당의 주디스 콜린스 대표는 17일 실시된 총선 개표가 75% 정도 마무리된 상황에서 압도적 패배를 시인했다.

콜린스 대표는 “아던 총리에게 전화를 걸어 노동당이 거둔 결과에 축하를 건넸다”고 말했다.현재 노동당은 득표율 49%을 기록해 27%에 그친 국민당을 크게 앞서고 있다.

노동당과 제휴하고 있는 녹색당은 7.6%를 얻은 상황이라 연립정권은 무난하게 과반 의석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아던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성공적으로 대응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국민적 지지를 받아왔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