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SNS 분석해 보험사기 감시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 신한생명이 소셜미디어를 분석해 보험사기를 분석해내는 시스템을 개발, 26일부터 가동에 들어갔다. 이 시스템은 인터넷 블로그와 카페, 소셜미디어에서 특정 키워드를 수집하고 분석하는 웹크롤링 기법을 활용해 보험사기로 추정되는 단어를 추출하는 방법으로 보험사기를 조장·모의하는 계정을 찾아내거나 사기 수법 등 관련 정보를 파악하는 역할을 한다.

신한생명은 소셜미디어 보험사기 분석 시스템을 통해 보험금 부당청구를 사전에 예측하고 적발하는 역량을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앞서 1월 신한생명은 카카오톡에 보험사기 신고센터 채널을 열어 보험사기 예방을 벌이고 있다.

신한생명 보험사기특별조사팀(SIU)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보험사기 방지시스템을 계속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