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車부품·전자 등 산업재 중기 수출 지원

[헤럴드경제 유재훈 기자]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국내 중소 제조업체의 수출 지원을 위해 ‘K-BUSINESS DAY 온라인 화상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화상수출상담회는 27일부터 사흘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개최되며, 일반소비재 보다 온라인 비대면 방식의 수출 상담이 어려운 자동차부품, 전기전자, 기계, 화학, IT부품 등 산업재 중소 제조업체 위주로 국내기업 약 80개사가 참여한다. 이들은 미국, 중국, 베트남, 인도 등 8개국 해외바이어 약 60개사와 온라인 수출 상담을 갖게 된다.

중기중앙회는 이번 상담회를 시작으로 12월까지 온라인 화상수출상담회를 통해 총 130개사를 지원하고, 외국어 홍보콘텐츠 제작, 수출상담 이후 샘플발송비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주최한 ‘K-BUSINESS DAY 온라인 화상수출상담회’에 참여한 업체가 해외 바이어와 화상 상담을 하고 있다. [중기중앙회 제공]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코코넛사일로 주식회사는 빅데이터 기반 국제 화물운송 중개 플랫폼 콘텐츠를 제공하는 IT스타트업으로, 베트남을 비롯한 아세안 시장으로의 사업확장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상담회 기간에 인도네시아 IT업체 3개사(Ibig Digital, Sumur ID 등)와 기술협력 및 조인트벤처 투자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 의료용 전동식 호흡 보호구를 생산하는 ㈜오토스윙은 최근 스마트공장 시스템 구축으로 제품가격과 기술 경쟁력을 두루 갖춘 업체로, 이번 상담회에서 베트남, 러시아 바이어를 통해 해외시장 유통망 확보에 나선다.

특히 이번 상담회에는 중소벤처기업부와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 한국방위산업진흥회 등 방위산업 관련 기관의 협력으로 미국의 대형 바이어인 록히드마틴(Lockheed Martin Corporation)과 3M 사가 참여해, 절충교역을 희망하는 국내기업 약 30여개사와 온-오프라인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전혜숙 중기중앙회 무역촉진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기존 대면방식의 중소기업 수출활동이 매우 제한적인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비즈니스는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국내 중소제조업체들이 새로운 환경에서 수출 기회요인을 잘 찾아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