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과원-경기TP, 스마트팩토리 교육 지원

경과원 김기준 원장(사진 우측)과 경기TP 배수용 원장이 협약문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경과원 제공]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경기테크노파크가 29일 수원시 소재 메리어트호텔 광교 레이크파크볼룸홀에서 ‘중소기업 스마트팩토리 교육지원을 위한 지역산업맞춤형인력양성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김기준 경과원장과 경기TP 배수용 원장을 비롯한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4차 산업혁명시대 생산기지로써 스마트팩토리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교육 인프라가 열악한 중소기업 재직자의 스마트팩토리 교육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직무역량을 높이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지역산업맞춤형인력양성사업에 참여해 중소기업 스마트팩토리분야 직무역량강화 프로그램의 개발과 운영을 위해 적극 협조하게 된다.

김기준 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스마트팩토리 기술에 대한 교육부터 컨설팅까지 지원할 수 있는 체계가 갖춰졌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