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DA, ‘트럼프 투약’ 항체치료제 긴급 사용 승인

[AP]

[헤럴드경제] 미 식품의약국(FDA)이 21일(현지시간) 미국의 생명공학회사 리제네론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 치료제에 대한 긴급사용을 승인했다.

미 언론에 따르면 리제네론의 단일클론 항체치료제 ‘REGN-COV2’가 이날 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다.

해당 치료제는 지난 10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확진 후 입원했을 당시 투여받았던 치료제다. 트럼프 대통령은 완치 후 리제네론의 항체 치료제를 ‘기적의 치료제’라고 극찬한 바 있다.

onlinene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