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고향 광주에 마스크 5만장 기부

유노윤호[연합]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국으로 혹산하고 있는 가운데 케이팝 스타 유노윤호가 고향 광주에 마스크 5만장을 기부했다.

광주시는 25일 광주 출신 유노윤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향을 위해 마스크 5만장을 시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시는 마스크를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와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유노윤호는 “코로나19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는 요즘 고향 광주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는 광주 충장로에 광주 출신 케이팝 스타를 주제로 한 ‘케이팝 스타의 거리’를 조성 중이다.

power@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