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김하성 메이저리그 포스팅 공식 요청”

한국야구위원회(KBO)가 김하성(키움)에 대한 메이저리그 포스팅을 발표했다.

KBO는 25일 “키움 구단의 요청에 따라 MLB 사무국에 김하성을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에 포스팅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은 사무국이 포스팅을 고지한 다음날 오전 8시(미국 동부시간 기준)부터 30일째 되는 날의 오후 5시까지 김하성과 협상이 가능하다.계약을 체결하게 될 경우에는 한·미선수계약협정에 따른 이적료를 키움 구단에 지급해야 한다.

만약 협상 만료일까지 계약에 이르지 못할 경우 포스팅은 종료되며, 김하성은 다음 연도 11월1일까지 포스팅 될 수 없다.

1995년생인 김하성은 부천중-야탑고를 거쳐 2014년 넥센 히어로즈에 입단, 내야수로서 프로 7년 통산 타율 0.294, 홈런 133개, 타점 575개를 기록했다. 2018,19년 연속 유격수 부문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뉴스1)

김하성 '1타점 적시타'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에 포스팅된 키움 김하성(뉴스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