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POS 통한 QR체크인 시스템 도입

GS25에서 QR코드를 통해 전자출입명부를 등록하는 모습 [사진제공=GS25]

[헤럴드경제=박재석 기자] 편의점 GS25가 금전등록기(POS)를 통한 QR 체크인 시스템을 도입한다.

GS25는 오는 3일부터 서울시 지역 내 전 점포를 시작으로 QR체크인 전자출입명부 등록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상향 조정됐고 오는 7일부터는 전자출입명부 운영이 의무화된다. 이에 방역 당국의 쉬운 역학 조사, 고객 개인정보 보호, 가맹점 상생 지원 일환의 효율적 출입 명부 관리 등을 위한 조치라고 GS25는 설명했다.

기존에는 가맹 경영주들이 개인 모바일 기기나 수기 명부를 통해 점포 내에서 취식하는 고객들의 출입을 기록했다. 이번 시스템은 네이버, 카카오, PASS 앱을 통한 QR코드로 출입 명부 등록이 가능하다. 수집된 명부는 암호화된 QR코드로 저장돼 이름과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는 유사 시 방역 당국만 파악할 수 있다.

서울 지역 3000여 점포에서 우선 시행되면 항후 각 지자체와 추가 협의를 거쳐 전국 GS25 및 GS더프레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GS리테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가맹점의 출입명부 관리의 어려움이 있다는 현장의 의견을 취합해 이를 시스템화하고 고객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자 업계 최초로 이번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말했다.

js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