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온·오프라인 통합 매장 ‘LF몰 스토어’ 확대

LF몰 군산 스토어 [사진제공=LF]

[헤럴드경제=김빛나 기자] LF가 온·오프라인 통합 매장 ‘LF몰 스토어’를 확대한다. 모든 가두 매장을 ‘LF몰 스토어’로 전환하고, 신규 매장을 본격적으로 유치할 방침이다.

LF는 기존 매장을 온라인 쇼핑몰 LF몰과 오프라인 유통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 O4O(Online for Offline) 개념의 ‘LF몰 스토어’로 전환한다고 1일 밝혔다. LF는 현재까지 전국의 LF 가두 매장 20곳을 LF몰 스토어로 전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전환한 매장들은 전년 동기 대비 100% 안팎의 높은 매출 신장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특히 군산헤지스점은 매장 면적의 15%가량을 할애해 카페를 구성했고, 그 결과 LF몰 스토어 전환 이전과 비교해 하루 평균 내방고객수가 2배 가까이 늘었다.

LF몰 스토어는 기존 브랜드 상품 이외에도 피즈(Phiz), JSNY, 일꼬르소, 질바이질스튜어트 등 LF몰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PB) 상품을 매장에서 체험할 수 있다. 또 매장 직원으로부터 자신에게 어울리는 맞춤형 코디 제안을 받아볼 수 있다.

안태한 LF 영업운영부문장 상무는 “LF몰 스토어는 고객, 대리점, LF몰에 입점한 라이프스타일 사업을 영위하는 중소 브랜드 모두가 윈윈 할 수 있는 상생형 사업 모델이다”라며 “LF몰 스토어를 모든 가두 매장에 적용하는 시기를 최대한 앞당기는 한편, 전국 핵심 상권 내 신규 매장 출점을 본격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binna@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