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 겨울 발라드 선보인다…이달 새 싱글 ‘마지막 날에’ 발매

규현 [레이블SJ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슈퍼주니어 규현이 겨울 발라드로 돌아온다.

소속사 레이블SJ는 규현이 오는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신곡 ‘마지막 날에 (Moving On)’ 음원을 정식 공개한다고 18일 밝혔다.

신곡 ‘마지막 날에 (Moving On)’는 사계절 별 특색에 따라 새로운 노래를 발표하는 형식의 ‘2021 프로젝트 : 계(PROJECT : 季)’의 일환이다. 이 프로젝트는 지난해 7월 발매한 청량한 여름 싱글 ‘드리밍(Dreaming)’과 배우 유연석이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화제가 된 가을 싱글 ‘내 마음을 누르는 일 (Daystar)’에 이어 세 번째다.

규현은 신곡 발표 일정과 함께 이날 오전 10시 슈퍼주니어의 공식 SNS 계정에 ‘마지막 날에 (Moving On)’ 티저 이미지를 세 장을 오픈했다.

규현의 신곡 ‘마지막 날에 (Moving On)’는 싱어송라이터 홍석민이 2015년 발매했던 동명의 곡 ‘마지막 날에’를 리메이크한 것으로, 원곡의 분위기에 규현만의 감수성을 담아 애절함을 더했다. 홍석민은 규현의 솔로곡 ‘애월리 (Aewol-ri)’, ‘드리밍’ 등을 작곡하며 호흡을 맞췄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