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파값 2배, 물가잡아라…롯데마트 저장양파 100톤 푼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농산물유통정보(KAMIS)에 따르면 25일 기준 양파 20kg기준 가격은 3만8020원으로 전년 동일 대비 2배 이상 올랐다. 서울 서초구의 한 대형 마트 채소 코너에서 시민들이 장을 보고 있다.[연합]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 최근 양파 가격이 2배 이상 상승하면서 롯데마트가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행사를 통해 국산 양파 100t을 할인 판매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28일부터 31일까지 전 점에서 진행되며 실질적인 가계 물가 안정에 기여하고자 최근 가격이 상승한 주요 농산물을 할인 대상으로 정했다.

특히 롯데마트는 최근 2배 이상 가격이 상승한 양파 물가 안정을 위해 지난해 7월에 수확해 CA(Controlled Atmosphere) 저장기술로 신선함을 유지한 저장 물량 100톤을 공급할 예정이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농산물유통정보(KAMIS)에 따르면 25일 기준 양파 20㎏ 기준 가격은 3만8020원으로 전년 동일 대비 2배 이상 올랐다.

‘농할 갑시다’ 행사는 엘포인트(L.Point) 회원이 롯데, 신한, 현대 등 해당 카드로 결제 시 적용된다. 양파(2㎏/국산1망)의 경우 기존 가격은 5000원대로 할인 적용을 받으면 3660원이다. 1인당 2망 한정으로 판매한다.

그 외에도 감귤, 섬초, 감자 등 10여개 품목을 대상으로 할인행사를 진행하며, 1인당 최대 할인 한도는 1만원이다.

정재우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가계의 물가안정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o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