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코비치, 호주오픈 9번째 우승…통산 18번째 메이저타이틀

결승서 메드베데프 3-0 완파

호주오픈만 두번째 3년연속 우승
Djokovic holds the Norman Brookes Challenge Cup
노박 조코비치가 21일 호주오픈 우승트로피인 로만 브룩스 챌린지컵을 한손으로 치켜들고 관객의 환호성에 답하고 있다.<AP>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2021 호주오픈 정상에 등극했다.

조코비치는 21일(현지시간) 호주 멜버른의 멜버른 파크에서 열린 2021 호주오픈 남자 단식 결승전에서 러시아의 다닐 메드베데프(4위)를 3-0(7-5 6-2 6-2)으로 완파하고 우승했다.호주오픈에서만 2번째 3년연속 우승이며 자신의 9번째 우승이다. 또한 메이저대회 통산 18번째 타이틀이다. 로저 페더러와 라파엘 나달의 메이저 타이틀 20회 최다기록에 바싹 다가섰다.

조코비치는 메드베데프를 꺾으면서 호주오픈 21연승에도 성공했다. 조코비치는 2018년 대회 16강에서 한국의 정 현에게 패한 이후 호주오픈 무패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메드베데프는 20연승 상승세 속 생애 2번째 메이저대회 결승 무대를 밟았지만 조코비치를 넘지 못했다. 메드베데프는 2019년 US오픈에서 라파엘 나달에게 패한 데 이어 조코비치에게도 막히면서 첫 메이저대회 우승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조코비치와의 상대전적은 3승5패로 벌어졌다.

조코비치는 1세트를 잡고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먼저 상대의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하며 게임 스코어 3-0으로 치고 나갔다. 하지만 자신의 3번째 서브 게임 때 범실이 잇달아 나오면서 브레이크 당했다.

이후 두 선수 모두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키면서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다. 그러나 6-5로 앞서가던 조코비치가 12번째 게임에서 메드베데프의 서브 게임을 다시 브레이크, 1세트를 가져갔다.

조코비치는 2세트 자신의 첫 서브 게임을 놓쳤지만 곧바로 브레이크하며 한숨 돌렸다. 이후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켰고 2-1에서 다시 상대 서브 게임을 따냈다.

이후 2세트 흐름은 조코비치가 장악했다. 자신의 서브 게임을 놓치지 않고 5-2로 달아난 뒤 다시 한번 브레이크에 성공, 세트스코어 2-0 리드를 잡았다.

조코비치는 3세트에서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조코비치는 먼저 상대 서브 게임을 따내면서 3-0으로 달아났다.

게임스코어 4-2에서 메드베데프가 기세를 올리기도 했지만 조코비치는 서브 에이스와 정확하고 강한 스트로크를 앞세워 승리했다. 결국 조코비치는 메드베데프의 추격을 뿌리치고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뉴스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