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쿠아셀 기술로 흡수율↑…동원 F&B, GNC 아쿠아셀 오메가3 코큐텐디 인기

동원F&B GNC 아쿠아셀 오메가3 코큐텐디 [동원F&B 제공]

[헤럴드경제=박재석 기자] 동원 F&B가 최근 선보인 오메가3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동원 F&B는 최근 출시한 GNC 아쿠아셀 오메가3 코큐텐디가 큰 주목을 받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새로 선보인 제품은 호주의 바이오테크 기업 파마코에서 개발한 아쿠아셀 기술을 적용해 오메가3 지방산의 체내 흡수율을 높였다.

아쿠아셀 기술은 물에 잘 녹지 않는 지방산을 잘게 쪼개 체내에 쉽게 흡수되도록 만드는 기술이다. 임상 실험 결과, 아쿠아셀 기술을 적용한 오메가3 제품은 일반적인 EE형태(에탄올에 지방산을 결합)의 오메가3 제품보다 섭취 후 24시간 이내 DHA와 EPA의 체내 흡수율이 610% 높다.

GNC 아쿠아셀 오메가3 코큐텐디 주요 영양성분은 오메가3로 DHA와 EPA 함량은 600㎎에 이른다. 오메가3는 체내에서 충분히 생성되지 않는 필수 지방산이며 DHA는 뇌, 신경, 망막 조직 구성에 필요하다. EPA는 동맥경화 원인인 중성지방이 간에서 합성되는 것을 억제한다.

그 외에도 항산화와 높은 혈압 감소 기능을 인정받은 코엔자임Q10, 실내 생활로 부족할 수 있는 비타민D도 함께 들어있는 복합 기능성 제품이다. 특히 코엔자임Q10과 오메가3를 함께 섭취하면 혈압과 혈행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어 혈관 건강에 좋다.

GNC 아쿠아셀 오메가3 코큐텐디는 남동태평양 청정지역의 신선한 멸치에서 추출한 순도 높은 어유로 만들었다. IFOS(세계정제어유표준)에서 최고 등급을 받은 골든 오메가사의 원료를 사용한다. 라임과 코코넛오일 등을 더해 특유의 이취감도 줄였다.

js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