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日 싱글 이어 ‘다이너마이트’로 두 번째 밀리언 기록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일본 오리콘 차트 주간 합산 싱글 랭킹에서 ‘누적 밀리언 포인트’를 달성했다. 통산 두 번째 대기록이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25일 “일본 오리콘이 발표한 최신 차트(3월 1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8월 21일 전 세계 동시 발매한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는 ‘주간 합산 싱글 랭킹’(집계기간 2월 15일~21일)에서 6위(32,317포인트)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누적 매출 포인트는 총 101만 3911로 집계됐다.

오리콘 주간 합산 싱글 랭킹은 디지털 다운로드 건수와 스트리밍 횟수 등을 합쳐 환산한 포인트로 순위를 매기는 차트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019년 7월 발표한 일본 싱글 앨범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Lights/Boy With Luv)’에 이어 두 번째로 밀리언 포인트를 기록했다. 이 앨범은 발매 약 1년 3개월 만인 작년 10월 19일 주간 합산 랭킹에서 누적 밀리언 포인트를 넘어섰다. ‘다이너마이트’는 이보다 훨씬 빠른 6개월 만에 밀리언 포인트를 달성했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