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자동차


자동차 안전성 1등급 받은 코나…어린이 안전은 ‘취약’

자동차 안전성 1등급 받은 코나…어린이 안전은 ‘취약’

- 국토부 2017년 자동차 안전성 평가 결과 공개- 코나, 어린이 안전성 5.2점 [헤럴드경제=박도제 기자]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코나’가 종합적인 안전성 등급은 높았지만, 뒷좌석의 어린이 안전은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와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 따르면 2017년 자동차 안전성 평가에서 코나는 ‘1등급’을 기록했다. 올해 진행된 11개 차종에 대한 안전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은 차량은 현대차 코나와 함께 그랜저ㆍi30, 기아차 스팅어, 한국지엠 […]

내년도 수입차, 올해보다 9% 성장한 25만6000대 전망

내년도 수입차, 올해보다 9% 성장한 25만6000대 전망

- 보호무역 조치ㆍ금리인상 등 부정적 요인에도 9%↑ 전망- 수출호조ㆍ경제성장 및 아우디ㆍ폭스바겐 판매재개, 긍정적 요인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내년도 수입차 시장이 올해 예상 등록대수인 23만5000대 보다 약 9% 성장한 25만6000대가 될 것이라 내다봤다. 2017년 수입차 시장은 아우디ㆍ폭스바겐 판매중단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2016년 대비 판매량이 소폭 증가하는데 머물렀다. 시장 내부적으로는 2000cc 미만, 개인구매, RV 비중 증가 추세는 지속됐으나 […]

“4박 5일간 코나와 행복한 연말 보내세요”…현대차, 장기 시승 이벤트 ‘눈길’

“4박 5일간 코나와 행복한 연말 보내세요”…현대차, 장기 시승 이벤트 ‘눈길’

- 총 3차수 걸쳐 4박 5일 코나 시승기회 제공…차수별 200명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현대자동차가 곧 다가올 크리스마스와 새해를 맞아 코나 장기렌탈 시승이벤트인 ‘메리 코나 해피뉴이어 시승이벤트’의 참가자 모집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차는 소형 SUV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코나의 우수한 상품성을 고객들이 충분히 체험할 수 있도록 주말 포함 4박 5일간의 무료 시승 이벤트를 열게 됐다. 이번 […]

현대차 친환경車 청사진 나왔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친환경차 청사진이 나왔다. 7년 내 전기차(EV)와 수소전기차(FCEV)는 물론 하이브리드차(HEV)와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등 4개 타입의 친환경차 차종을 3배로 늘려 기술 리더십을 확보하고 급변하는 시장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13일 현대차 연구개발본부는 현재 13종인 현대ㆍ기아차의 친환경차(EV,FCEV,HEV,PHEV) 라인업을 오는 2025년까지 38종으로 늘리고 친환경차 글로벌 판매순위 2위를 수성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13면이는 지난 8월 차세대 수소전기차를 공개하는 자리에서 “2020년까지 친환경차를 […]

기아차‘레이’ 6년만에 새 얼굴로 돌아왔다

기아차‘레이’ 6년만에 새 얼굴로 돌아왔다

내·외장 디자인 업그레이드가격은 1210만~1570만원대기아자동차의 경차 레이가 안전성과 편의성을 더해 새로워진 얼굴로 돌아왔다. 기아차는 13일 서울 압구정동의 복합 브랜드 체험 공간 ‘BEAT360’에서 ‘더 뉴 레이’<사진>의 사진영상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지난 2011년 출시된 이래 6년만에 돌아온 신형 레이는 ▷모던해진 내ㆍ외장 디자인 ▷안전ㆍ편의사양 및 튜온 커스터마이징 상품 신규 적용 ▷고객 선호사양이 반영된 신규트림 추가 등 신차급 변화를 […]

BMW 520d·벤츠 E220d·스팅어이보다 더 안전한 차는 없다

BMW 520d·벤츠 E220d·스팅어이보다 더 안전한 차는 없다

국토부 ‘올해의 안전한 차’ 선정BMW 520d, 역대 최고점수 1위 국토부 선정 ‘올해의 안전한 차’로 BMW 520d와 벤츠 E220d, 기아차의 스팅어가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국내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의 안전성을 평가한 결과 BMW 520d(99.1점), 벤츠 E220d(97.4점), 기아 스팅어(92.6점) 등 세 차를 ‘2017 올해의 안전한 차’로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위 세 차종 이외에도 그랜저, i30, 코나(이상 현대차), 쌍용차 렉스턴, 한국GM […]

올 가장 많이 팔린 친환경차 니로-렉서스

지난달 친환경차 판매량이 사상 최초로 월 1만대를 돌파한 가운데 올 한해 친환경차의 인기 고공행진을 이끈 ‘베스트셀링’ 차종은 기아자동차의 ‘니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수입차에서는 하이브리드의 명가(名家) 도요타가 다수의 모델을 순위권에 올리며 높은 인기를 이어갔다. 13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와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등에 따르면 기아차 니로는 올해 1~11월 동안 총 2만721대가 팔리며 하이브리드차(H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전기차(EV) 등 모든 친환경차 모델 차종 중 […]

현대차그룹 “매년 전기차 출시 2025년 글로벌 빅3 도약”

2025년 친환경차 중장기로드맵하이브리드·수소차 세토끼 잡기 현대차그룹의 이번 친환경차 중장기 로드맵 발표는 4개 타입의 친환경차를 모두 준비해 시장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겠다는 전략에 방점이 찍혀있다. 미래자동차 시장의 ‘대세’인 전기차 신차종을 앞으로 매년 출시하며 ‘글로벌 톱3’에 오르는 한편, 내연기관을 사용하는 하이브리드차와 ‘다가올 미래’인 수소차에서 선도적인 리더십도 모두 유지하겠다는 전략이다. 현대차그룹이 전기차와 하이브리드차, 수소차까지 ‘세 마리 토끼’를 모두 잡겠다는 […]

현대차그룹 “내년 전기車 ‘글로벌 톱5’…수소車 선도적 리더십 유지”

현대차그룹 “내년 전기車 ‘글로벌 톱5’…수소車 선도적 리더십 유지”

- 현대ㆍ기아차, 2025년까지 친환경차 38종 확대 등 중장기 로드맵 발표- “내년부터 매년 전기차 1차종 이상 출시…2025년 ‘글로벌 톱3’ 목표“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현대차그룹의 이번 친환경차 중장기 로드맵 발표는 4개 타입의 친환경차를 모두 준비해 시장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겠다는 전략에 방점이 찍혀있다. 미래자동차 시장의 ‘대세’인 전기차 신차종을 앞으로 매년 출시하며 ‘글로벌 톱3’에 오르는 한편, 내연기관을 사용하는 하이브리드차와 ‘다가올 […]

‘레이’ 6년만에 얼굴 바꿔 돌아왔다…1210만~1570만원

‘레이’ 6년만에 얼굴 바꿔 돌아왔다…1210만~1570만원

- 신차급 내ㆍ외장 디자인 변경…고객의 선택권 강화해 재탄생- 내ㆍ외장 드레스업 패키지, 반려동물 용품 등 다양한 튜온 선택사양 신규 도입- 가솔린 1315만~1570만원, 밴 모델 1210만원부터[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기아자동차의 경차 레이가 안전성과 편의성을 더해 새로워진 얼굴로 돌아왔다. 기아차는 13일 서울 압구정동의 복합 브랜드 체험 공간 ‘BEAT360’에서 ‘더 뉴 레이’의 사진영상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지난 2011년 출시된 이래 […]

Page 2 of 650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