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자동차


현대차, 美온실가스 기준 ‘합격’…13개사중 배출량 최소

현대차, 美온실가스 기준 ‘합격’…13개사중 배출량 최소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현대차가 미국 온실가스ㆍ연비 목표를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는 주요 자동차 제작사 13곳 가운데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가장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9일 미국 환경보호청(EPA)의 2013년형 승용차·레저용차량(RV) 온실가스 배출 현황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EPA는 현대차에 1마일(1.6 ㎞) 주행 시 이산화탄소를 263g 이하로 배출하라고 요구했으나 현대차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이보다 27g 적은 236g을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다.현대차는 주요 자동차 제작사 […]

현대차그룹인사, 장원신 전무 부사장 승진…해외 판매 강화 방점

현대차그룹인사, 장원신 전무 부사장 승진…해외 판매 강화 방점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현대자동차그룹은 현대차 해외판매사업부장 장원신 전무를 부사장으로 승진 발령하고, 해외영업본부장으로 보직 발령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인사로 공석이 된 해외판매사업부장 자리에 현대차 유럽법인장인 임병권 전무를 발령하고, 미주실장 김형정 상무를 유럽법인장으로 각각 발령했다. 또한 기아자동차 미국 조지아공장장인 신현종 부사장은 조지아공장 법인장으로, 유럽실장인 손장원 전무는 미국 판매 법인장으로 보직 발령했다. 이번 인사는 현대∙기아차의 해외 판매 경쟁력을 한층 강화함으로써 […]

[서상범의 아! 車!] 모델분들, 차 사진 찍게 비켜주시면 안될까요?

[서상범의 아! 車!] 모델분들, 차 사진 찍게 비켜주시면 안될까요?

[HOOC=서상범 기자]모터쇼 취재를 하러갈 때면 언제나 듣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대부분 “레이싱걸 구경하러 가는거냐? 예쁜 여자분들 사진 많이 찍어와라”라는 이야기인데요. 물론 농담으로 던지는 말씀들이라고 생각하지만, 들을 때마다 기분이 썩 유쾌하지는 않습니다. 대부분의 취재기자들에게 모터쇼는 한 해 자동차 업계의 흐름과 평소 만나기 어려웠던 주요 관계자들을 만나는 취재의 자리이기 때문이죠.  서울모터쇼 메르세데스-벤츠의 모델 아침부터 오후까지 분단위로 돌아가는 업체별 […]

페라리 밀라노에 복합문화 공간 ‘페라리 스토어’ 오픈

페라리 밀라노에 복합문화 공간 ‘페라리 스토어’ 오픈

[헤럴드경제=서상범 기자]이탈리아의 세계적인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이탈리아 밀라노 중심가 한복판인 베르케트 거리(Via Berchet)에 새로운 페라리 스토어의 문을 열었다고 8일 밝혔다. 750㎡ 규모로 꾸며진 페라리 밀라노 스토어는 방문객들이 페라리의 세계에 완전히 몰입할 수 있도록 꾸며진 것이 특징이다. 4대의 F1 시뮬레이터와 인터액티브 비디오 월, 다중감각공간을 갖춘 이곳은 쇼핑 명소에 그치지 않고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서 전세계 관광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

“전기차 타고 부산 갈맷길 둘러보세요”

“전기차 타고 부산 갈맷길 둘러보세요”

[헤럴드경제=조동석 기자]르노삼성자동차는 8일 친환경 전기차 SM3 Z.E.<사진>를 타고 부산 갈맷길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는 ‘에코 투어’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에코 투어’ 이벤트는 르노삼성이 부산 대표 기업으로서 부산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깨끗이 보전하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이벤트는 4월 11일부터 5월 3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부산 시민과 여행객 누구나 무료로 […]

[천예선 기자의 Car톡!] 세상을 바꾼 ‘세기의 자동차’는?

[천예선 기자의 Car톡!] 세상을 바꾼 ‘세기의 자동차’는?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세계 자동차의 역사는 1886년 독일 고트리프 다임러와 칼 벤츠가 휘발유 자동차를 최초로 발명하면서 시작됩니다. 현재까지 129년 역사를 자랑하는 셈이죠. 이제는 친환경차나 자율주행차까지 등장하면서 업계가 격동의 시기를 맞고 있습니다. ‘IT공룡’인 구글이나 애플이 미래차에 대한 개발 투자를 가속화하면서 전통적인 내연기관 자동차 업체는 바짝 긴장하는 모양새입니다.  1886년 독일 고트리프 다임러와 칼 벤츠가 발명한 ‘페이턴트 모터바겐’ 이런 가운데 […]

천연기념물 돼가는 수동변속기

천연기념물 돼가는 수동변속기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자동차의 수동변속기가 갈수록 외면 받고 있다. 가다서다를 반복해야 하는 극심한 도로정체 탓에 차량 구입 시 편의성이 최우선 덕목으로 여겨지면서다. 뛰어난 연비를 장점으로 상대적으로 수동변속기 수요가 높았던 경차에서조차 수동변속기가 홀대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차 모닝 100대 중 2.4대만이 수동변속기 모델인 것으로 조사됐다. 모닝의 수동변속기모델 판매 비중은 2004년만 해도 15.7% 수준이었으나 이듬해 […]

현대車 “내수시장 41%를 사수하라”

현대車 “내수시장 41%를 사수하라”

현대자동차의 국내 시장 점유율은 5개월(2014년11월~2015년3월) 연속 40%를 밑돌았다. 5개월 평균은 38.1%. 지난해 점유율은 40.4%였다. 내수시장 부진이 글로벌 위기로 확산된 사례가 있다. 이탈리아의 피아트가 그랬다. 1989년 내수 점유율 60% 벽이 붕괴된 뒤 10년만에 40%마저 무너졌다. 안정적 성장 기반을 잃으면서 피아트는 급격하게 몰락했다. 이처럼 ‘41%’는 현대차에게 숫자 그 이상의 의미다. 현대차는 올해 내수시장 점유율을 41%(67만대) 초과달성으로 잡고 […]

[서울모터쇼] 혼다 레전드 VS 현악 4중주 ‘사운드 배틀’ 승자는

[서울모터쇼] 혼다 레전드 VS 현악 4중주 ‘사운드 배틀’ 승자는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혼다코리아가 ‘2015 서울모터쇼’ 현장에서 플래그십 세단 ‘레전드’의 오디오 성능과 실제 현악 4중주단 연주를 비교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혼다는 이번 이벤트를 통해 고객들이 레전드에 탑재된 ‘크렐’ 오디오의 선명하고 웅장한 음향을 차 내부에서 직접 느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혼다 전시관에서는 현악 4중주가 라이브로 연주됐으며, 레전드의 ‘크렐’ 오디오에서도 같은 음악이 흘러나왔다. 혼다 측은 “고객들이 레전드에 […]

현대차, 안방 41% 점유율 사수 5대 특명

현대차, 안방 41% 점유율 사수 5대 특명

[헤럴드경제=조동석 기자]현대자동차의 국내 시장 점유율은 5개월(2014년11월~2015년3월) 연속 40%를 밑돌았다. 5개월 평균은 38.1%. 지난해 점유율은 40.4%였다. 내수시장 부진이 글로벌 위기로 확산된 사례가 있다. 이탈리아의 피아트가 그랬다. 1989년 내수 점유율 60% 벽이 붕괴된 뒤 10년만에 40%마저 무너졌다. 안정적 성장 기반을 잃으면서 피아트는 급격하게 몰락했다. 이처럼 ‘41%’는 현대차에게 숫자 그 이상의 의미다. 현대차는 올해 내수시장 점유율을 41%(67만대) 초과달성으로 […]

Page 632 of 739« First...102030...630631632633634...64065066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