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경제종합


터키발 금융불안, 파장 확대 대비해야…아르헨-남아공-러 등 ‘흔들’, 전이 우려

터키발 금융불안, 파장 확대 대비해야…아르헨-남아공-러 등 ‘흔들’, 전이 우려

[헤럴드경제=이해준 기자]터키의 금융불안에 따른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금융시장의 불안 심리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그 파장이 아르헨티나와 남아프리카공화국, 러시아 등 취약 신흥국으로 전이될 가능성이 커 대비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18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터키의 금융불안이 확대된 8월 신흥국들의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이 동반 상승하는 등 동조화 양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터키발 위험 전이 가능성은 6개 취약신흥국 중 아르헨티나와 남아공, […]

KC인증 통과해도, 어린이 사용제품 유해물질 사각지대

[헤럴드경제=이승환 기자]어린이 장난감, 생활용품 등에서 KC인증시 발견되지 않았던 유해물질이 다량 적발됐다. 어린이제품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인증제도가 유명무실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자유한국당 김규환 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이 국가기술표준원(국표원)의 자료를 분석해본 결과 시험성적서 발급 당시에는 발견되지 않았던 중금속 물질이 안전성조사에서 다량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산 제품이 76건으로 가장 많이 적발됐고, 국내산은 11건, 대만산 2건 등으로 나타났다. 주요적발 사례를 보면, 어린아이들이 […]

CJ대한통운 “플라스틱 OUT”

CJ대한통운 “플라스틱 OUT”

- 장애인 예술가와 ‘나만의 머그컵’과 ‘도자기 피리’ 만들기- 친환경 머그컵 사용 통해 일회용품 줄이기 운동에 앞장[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CJ대한통운이 플라스틱 줄이기를 위해 자신만의 개성 있는 ‘나만의 머그컵 만들기’에 나섰다. CJ대한통운(대표이사 사장 박근태)은 지난 16일 서울시 은평구 구산동에서 장애인 예술가들이 일하는 지노도예학교와 함께 일회용 플라스틱용품사용을 줄이기 위한 ‘나만의 머그컵 만들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CJ대한통운 임직원 20여명과 […]

한라·아세아시멘트, 폭염속 ‘집짓기 봉사’

한라·아세아시멘트, 폭염속 ‘집짓기 봉사’

한라시멘트와 아세아그룹 임직원들이 한국해비타트 삼척 집짓기 지원봉사 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라시멘트와 아세아시멘트 임직원들이 폭염속에서도 연일 집짓기 봉사에 나서 눈길을 끈다. 17일 양사에 따르면, 임직원 50여명이 지난 14일과 이날 한국해비타트 삼척현장 자원봉사에 참여해 힘을 모았다. 한라시멘트가 매년 진행해온 ‘희망의 집짓기’에는 이번에 아세아그룹 임직원 5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처음으로 함께 봉사활동을 했다. 삼척시 갈천동 해비타트마을 내 4세대가 […]

효성, 장애인 치과진료 지원금 2000만원 전달

효성, 장애인 치과진료 지원금 2000만원 전달

효성은 17일 서울시 마포구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서 임윤명 병원장(왼쪽 다섯번째)과 효성 최영범 커뮤니케이션실장(왼쪽 네번째)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 이동치과 버스 지원사업을 위해 2000만원을 전달했다. [제공=효성]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효성은 거동이 불편해 일반 치과 이용이 어려운 장애인들의 진료를 돕기 위한 지원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효성은 이날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을 찾아 장애인 이동치과 버스 지원사업을 위해 2000만원을 전했다. […]

청호나이스, 얼음정수기 누적판매 100만대 돌파

청호나이스, 얼음정수기 누적판매 100만대 돌파

청호나이스 ’하이브리드 얼음정수기 도도’와 모델 테리 버츠. 소형 카운터톱 ‘미니’ 2011년 한 해 13만7000여대 팔리기도 청호나이스(대표 이석호)가 얼음정수기 출시 15년만에 누적판매 100만대를 돌파했다. 17일 이 회사에 따르면, 2003년 7월 첫 얼음정수기 ‘아이스콤보’ 출시 이후 이달 16일까지 총 100만188대 판매됐다. 청호나이스는 세계 최초로 얼음정수기를 개발해 출시한 회사다. ‘아이스콤보’는 출시 당시 정수기 시장의 새로운 전범을 제시한 제품으로 […]

최악 피한 진에어 “국토부 결정 존중…고객 가치ㆍ안전 최우선”

최악 피한 진에어 “국토부 결정 존중…고객 가치ㆍ안전 최우선”

- 경영투명화ㆍ준법경영ㆍ수평적 조직문화 구축…경영문화 개선 방안 제출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진에어가 초유의 항공 면허취소 위기를 넘기며 한숨을 돌렸다. 국토교통부는 17일 진에어에 대해 항공운송사업 면허취소 여부를 검토한 결과 고용불안과 소비자 불편 등을 고려해 취소 처분을 내리지 않기로 최종 결론 내렸다고 밝혔다. 이에 진에어는 입장자료를 내고 “결정 취지를 존중한다”고 밝혔다. 진에어는 국토부가 진행한 두 차례 청문 과정에서 ‘불법성을 인지하지 […]

[국민연금개편 스타트] “개혁 미룰 수 없는 건 분명…다른 연금과 통합 논의도 나서야” 전문가 제언

[국민연금개편 스타트] “개혁 미룰 수 없는 건 분명…다른 연금과 통합 논의도 나서야” 전문가 제언

[사진=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국민연금 전문가들은 17일 국민연금제도발전위원회의 제도개선 자문안을 놓고 연금 개혁을 위한 사회적 합의가 우선돼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이 과정에서 국민들이 갖고 있는 불신과 오해를 풀고, 나아가 노후 소득보장이라는 커다란 목표 아래 다른 연금제도와의 통합 논의에도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용하 순천향대 IT금융경영학과 교수는 국민연금에 국한될 것이 아니라 소득보장제도 전체를 고민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기초연금, […]

[국민연금 개편 스타트] 20년 만에 보험료 인상 가시화…소득대체율 유지 최대 관건

[국민연금 개편 스타트] 20년 만에 보험료 인상 가시화…소득대체율 유지 최대 관건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국민연금제도발전위원회는 17일 제4차 국민연금 재정계산 발표를 계기로 재정안정ㆍ급여ㆍ가입 3개 영역에서의 제도개선 방안을 제시했다. 20년간 9%로 묶여있는 보험료율을 단기적으로 11∼13.5%로 올리고, 이후 보험료 자동조절 장치를 두거나 지출을 조절하자는 게 이번 개선안의 골자다. 결론은 보험료율 인상을 더는 미룰 수 없다는 것이다. 4차 재정계산에 따르면 국민연금 기금은 현재대로 유지될 경우 2057년에 고갈될 것으로 추산된다. 이런 […]

[국민연금 개편 스타트] 보험료 의무납부 65세까지 상향도 고려…보험료 산정 기준도 대폭 인상 주장

[국민연금 개편 스타트] 보험료 의무납부 65세까지 상향도 고려…보험료 산정 기준도 대폭 인상 주장

[사진=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국민연금제도발전위원회는 제4차 국민연금 재정계산 발표에서 재정안정 방안과 별개로 다양한 제도개선 방안도 내놨다. 우선 국민연금에 가입해 보험료를 의무적으로 내야 하는 나이를 현행 60세 미만에서 2033년까지 65세 미만으로 상향 조정하는 방안이다. 연금을 받을 요건인 최소가입기간을 현재 10년에서 5년으로 줄여 국민연금 지급 사각지대를 줄이는 방안도 제시됐다. 이를 통해베이비부머 등 연금수급권이 취약한 계층의 노령연금 수급률이 높아질 […]

Page 4 of 14,004« First...23456...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