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국제


샤라포바, 애인과 결별…왜?

[헤럴드경제]마리야 샤라포바(러시아)가 전 애인 그리고르 디미트로프(불가리아)와 헤어진 이유를 공개했다. 샤라포바는 최근 자신의 이야기를 책으로 꾸민 ’언스토퍼블(Unstoppable·막을 수 없는)‘을 펴냈다. 23일 외신들에 따르면, 이 책에는 샤라포바가 2013년부터 2015년까지 교제했던 테니스 선수 디미트로프에 관한 내용이 나온다. 샤라포바는 1987년생이고 디미트로프는 1991년에 태어나 샤라포바가 4살 더 많다. 테니스 선수로서는 둘 다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지만 ’커리어 그랜드 슬램‘을 달성하고 세계 […]

‘1조’ 구글 데이터센터 못놓쳐…감자농부 설득에 땀뺀 룩셈부르크

‘1조’ 구글 데이터센터 못놓쳐…감자농부 설득에 땀뺀 룩셈부르크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룩셈부르크 정부가 구글의 10억 유로(약 1조3500억 원)짜리 새 데이터센터 유치를 위해 감자농부를 수개월 간 설득하는 등 총력전을 벌이고 있다고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가 21일(현지시간) 전했다. 사건의 내막은 이렇다. 앞서 룩셈부르크는 오스트리아 등과 함께 구글의 새 데이터센터 유치 경쟁에 나섰다. 이는 일자리 창출은 물론, 다른 기술산업 유치 효과를 가져와 인구가 60만 명도 채 되지 않는 […]

트럼프, 김정은 잇단 초강경 발언…中 “관련국들 자제하라”

트럼프, 김정은 잇단 초강경 발언…中 “관련국들 자제하라”

[헤럴드경제=이슈섹션]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유엔 총회 강경 발언을 문제 삼은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초강경 대응 예고 성명에 이어 북한 리용호 외무상이 태평양에서의 수소탄 시험 가능성을 언급하자 중국이 관련국들의 자제를 촉구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2일 정례 브리핑에서 한반도 정세가 복잡하고 민감하다며 관련국들이 모두 자제하고 정세 완화를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루 […]

中, 이란 핵합의 재협상 반대…“계속 참여할 것”

中, 이란 핵합의 재협상 반대…“계속 참여할 것”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이란 핵합의를 재협상하자는 미국의 주장에 대해 반대 의사를 밝혔다. 22일 중국 중앙(CC)TV에 따르면 왕 부장은 20일(현지시간) 뉴욕에서 비공개로 열린 이란 핵협상 참가국 회담에서 “중국은 이란 핵 합의의 역사적인 성과를 지지한다”며 “계속해서 합의 이행 과정에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왕 부장은 “이란 핵합의는 이란 핵위기를 해결했고, 핵무기 비확산 조약을 기초로 한 국제 핵 […]

“분리독립 운동하면 벌금” 스페인 정부, 카탈루냐 집중 견제

“분리독립 운동하면 벌금” 스페인 정부, 카탈루냐 집중 견제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분리독립 운동이 추진되고 있는 스페인 카탈루냐 지방에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 중앙정부가 분리독립 주민투표를 추진하는 카탈루냐 자치정부 관계자에게 벌금을 부과하면서 연일 압박 강도를 높이고 있다. AFP통신에 따르면 21일(현지시간) 헌법재판소는 카탈루냐 자치정부 관계자 24명에게 일일 최대 1만2000유로(약 1625만원)에 달하는 벌금을 판결했다.  벌금 대상에는 자치정부 부수반의 오른팔인 호세프 마리아 호베 경제사무소 사무총장이 포함됐다. 그는 전날 13명의 관계자들과 […]

北 미사일 위협에…일본~유럽 운항 항공사 3곳 노선 변경

北 미사일 위협에…일본~유럽 운항 항공사 3곳 노선 변경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북한의 미사일 발사 위험으로 인해 유럽 항공사 3곳이 일본과 유럽을 잇는 항공노선 일부를 변경했다고 NHK가 22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독일 ‘루프트한자’와 스위스의 ‘스위스국제항공’, 북유럽의 ‘스칸디나비아 항공’ 등 3곳이 북한의 미사일 발사 실험 이후 도호쿠(東北)와 홋카이도(北海道) 지역 상공을 통과하는 항로를 바꿨다. 루프트한자 측은 “만일에 대비해 (항로를) 변경했다”며 “북한의 미사일 발사로 진행되고 있는 위기관리의 일환”이라고 […]

[나라밖]“너만두고 못가” 뺑소니 사망 친구곁 지킨 伊견공

○…애완견 사랑이 남다른 이탈리아에서 도로 한 가운데에서 뺑소니 차에 치여 죽은 친구 곁을 수 시간 동안 지킨 견공의 사연이 알려지며 많은 사람들이 감동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수도 로마의 한 번화가에서 검정색 개 한 마리가 땅바닥에 쓰러져 있고, 이 개의 옆에 이보다 몸집이 큰 다른 개 한 마리가 꼼짝하지 않고 […]

‘로레알 상속녀’ 94세 릴리안 베탕쿠르 잠들다

‘로레알 상속녀’ 94세 릴리안 베탕쿠르 잠들다

세계 최고 여성부호로 알려진 프랑스 로레알그룹의 상속녀 릴리안 베탕쿠르<사진>가 94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가디언과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베탕쿠르의 외동딸인 프랑수아즈 베탕쿠르 메이예는 21일(현지시간) 베탕쿠르가 전날 밤 프랑스 파리의 자택에서 “평화롭게”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장 폴 아곤 로레알 최고경영자(CEO)는 성명에서 “(베탕쿠르의 부고에) 큰 슬픔을 느낀다”며 “베탕쿠르는 항상 로레알과 직원들을 보살폈고, 회사의 성공과 발전에 매우 애착이 컸다”고 밝혔다.  […]

프랑스, 北 위협에 평창올림픽 불참 가능성 시사…캐나다ㆍ호주도 “팀 안전 최우선”

프랑스, 北 위협에 평창올림픽 불참 가능성 시사…캐나다ㆍ호주도 “팀 안전 최우선”

-프레셀 佛 스포츠장관 “안전 확신할 수 없으면 출전하지 않을 것”-캐나다ㆍ호주 올림픽위도 “팀 안전 최우선” 강조[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프랑스가 최근 북한의 핵ㆍ미사일 위협이 고조되면서 한반도 안전이 보장되지 않는 한 평창동계올림픽에 불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21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캐나다와 호주 올림픽위원회는 아직까지 위기감은 없다면서도, 팀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로라 프레셀 프랑스 스포츠 장관은 이날 라디오방송 RTL과 인터뷰에서 “북한의 핵무기 […]

Page 4 of 3,659« First...23456...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