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국제


월가 전문가들 “옐런 연임 가능성, 10%→38%”

월가 전문가들 “옐런 연임 가능성, 10%→38%”

-美 CNBC 설문조사…개리 콘 지명 가능성 13%로 추락-케빈 워시, 존 테일러 등 지명 가능성 크게 뛰어-경제전문가 76% “12월 금리인상 예상”-“허리케인이 미 경제 미칠 영향은 제한적”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월가가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의 연임 가능성을 직전 조사 10%보다 크게 높아진 38%로 점쳤다. 유력 후보였던 개리 콘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이 후보군에서 멀어지면서 상대적으로 옐런 현 의장의 재지명 가능성이 […]

美 연준 또 금리 동결?…보유 자산 축소 여부 주목

美 연준 또 금리 동결?…보유 자산 축소 여부 주목

[헤럴드경제=이슈섹션]미국 연방준비제도가 우리 시각으로 내일(21일) 새벽 연방공개시장위원회, FOMC 회의를 마친 뒤 기준 금리 인상 여부를 발표한다. 미국 금융시장에서는 연준이 지난 7월에 이어 이달에도 금리를 동결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4조 5000억 달러에 이르는 보유 자산 축소 발표 여부를 주목하고 있다. 연준 위원들은 지난 7월 FOMC 회의에서 자산 축소 계획 발표 시점과 관련해 9월 FOMC 회의까지 […]

12일만에 또 강진…멕시코 최소 119명 사망

12일만에 또 강진…멕시코 최소 119명 사망

[헤럴드경제=이슈섹션]멕시코에서 19일(현지시간)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해 사상자가 급속히 늘어나는 등 피해가 확대되고 있다. 멕시코 재난 당국에 따르면 이날 강진으로 현재까지 최소 100여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무너진 건물 매몰자에 대한 구조작업이 진행되고 피해 복구가 이뤄지면서 사상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피해는 멕시코 중남부 지역에서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중남부에 있는 모렐로스 주에서 현재까지 최소 42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

규모 7.1 강진 덮친 멕시코, 건물도 와르르

규모 7.1 강진 덮친 멕시코, 건물도 와르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멕시코에 강진이 덮쳐 건물이 붕괴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19일(현지시간) 멕시코 주요 언론에 따르면 오후 1시 15분경 규모 7.1의 강력한 지진이 발생했다.목격자에 따르면 지진으로 수도인 멕시코시티에서는 30초간 건물이 심하게 흔들렸으며, 공포에 질린 시민 수만 명이 거리로 뛰쳐나왔다. 멕시코시티 시내 중심가에 있는 한 고층 건물의 중간 부분이 붕괴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현재까지 사망자는 최소 4명으로 집계됐다. […]

IS 선전물 가장 많이 읽는 서방국은 美ㆍ英

IS 선전물 가장 많이 읽는 서방국은 美ㆍ英

[헤럴드경제] 아랍의 극단주의 무장조직인 ‘이슬람국가’(IS)를 포함한 수니파 지하디스트들이 온라인에 올린 선전물을 가장 많이 읽는 서방 국가는 미국과 영국인 것으로 조사됐다. 19일(현지시간) 영국 중도우파 성향의 싱크탱크인 폴리시 익스체인지(Policy Exchange)가 ‘새로운 넷전쟁’ 보고서의 일환으로 지난 2월 19일~3월 3일 수니파 지하디스트 세력의 온라인 선전물에 대한 국가별 클릭 수를 파악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들의 온라인 선전물을 가장 많이 […]

스웨덴 아파트에 정체불명 폭발물 투척ㆍ폭발…경찰, 조사 착수

스웨덴 아파트에 정체불명 폭발물 투척ㆍ폭발…경찰, 조사 착수

[헤럴드경제] 스웨덴의 한 아파트에 정체불명의 폭발물이 투척돼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스웨덴 경찰 관계자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18일(현지시간) 오후 11시 30분께 예테보리시 한 아파트에 알 수 없는 폭발물이 투척돼 폭발하면서 아파트 외부 창문이 부서졌다”며 “폭발 당시 10대 한 명이 아파트 안에 있었지만 다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폭발물 전문가들이 현장에 투입돼 폭발물의 종류에 대해 […]

“트럼프, 유엔 연설서 北 ‘가장 중대한 위협’ 규정할 것”

“트럼프, 유엔 연설서 北 ‘가장 중대한 위협’ 규정할 것”

-“‘불량정권’으로 지목…회원국 협조 구할 것”[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유엔 총회 연설에서 북한과 이란을 전 세계에 대한 ‘가장 중대한 양대 위협’으로 규정할 전망이라고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이 전했다. 백악관의 한 고위 관계자는 트럼프 대통령의 첫 유엔 총회 기조연설에서 북한이 주요 화두라며 “북한의 위협적인 존재와 북한이 미국은 물론 모든 회원국의 안보에 가하는 위협을 극도로 강력한 […]

中 항공기서 휴대전화 사용 가능해진다

中 항공기서 휴대전화 사용 가능해진다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중국 항공기 내에서도 비행 도중 휴대전화 사용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19일 중국 인터넷매체 펑파이(澎湃)에 따르면 중국 민항국(CAAC)은 휴대용 전자기기 기내 사용 금지령을 완화하는 등 비행관리 규정을 전날 개정했다. 주타오(朱濤) 민항국 비행기준사 부사장은 “새 규정은 10월부터 실시된다”며 “항공사 별로 휴대용 전자기기가 비행에 미치는 영향을 자체 평가해 관리지침을 마련토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 민항국은 이미 심사 […]

로힝야족 사태 입연 아웅산 수치 “책임 회피 안해”

로힝야족 사태 입연 아웅산 수치 “책임 회피 안해”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미얀마의 실권자인 아웅산 수치 국가자문역이 로힝야족 유혈 사태에 대해 처음으로 입장을 밝혔다. 수치 자문역은 19일(현지시간) 국정연설에서 “미얀마 정부는 로힝야족 사태에 대한 책임을 회피하지 않는다”며 “진정한 문제가 무엇인지 파악해야 하고 조사가 필요한 혐의와 반박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로힝야족에 대해 인권침해와 폭력 등을 저지른 사람이 있다면 지위를 막론하고 처벌받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처벌하더라도 확실한 […]

‘어마’지나가니 ‘마리아’… 공포 휩싸인 카리브해

‘어마’지나가니 ‘마리아’… 공포 휩싸인 카리브해

최고등급 격상 해일·폭우 예고美 허리케인센터 “재앙적 수준“ 허리케인 ‘어마’가 휩쓸고 지나간지 얼마 지나지 않아 ‘마리아’가 세력을 급속히 키우면서 카리브해 섬들이 다시 한 번 공포에 떨고 있다. 18일(현지시간) 미국 국립허리케인센터(NHC)는 허리케인 마리아가 최고등급인 5등급으로 격상됐다고 발표했다고 AP와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허리케인은 카테고리 1∼5등급으로 나누며 숫자가 높을수록 위력이 강하다. 마리아는 시속 260㎞(160마일)의 최대 지속풍속으로 프랑스령 마르티니크 북쪽 […]

Page 5 of 3,654« First...34567...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