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캘리포니아


산불 실종자 여전히 870명…폭우에 시신 떠내려갈까 우려

산불 실종자 여전히 870명…폭우에 시신 떠내려갈까 우려

주말까지 비 예보속 필사의 수색작업…최근엔 하루 1~2구만 발견 산불 피해지역 수색하는 사체탐지견 시신 탐지견이 잿가루가 흩날리는 집터에서 금속 프레임까지 까맣게 타버린 주방시설 아래를 킁킁거리며 뒤진다. 수색대원은 삽을 들고 앙상한 뼈대만 남은 집터 이곳저곳을 뒤적이고 있다. 시커멓게 그을린 욕조 아래, 매트리스 밑쪽까지 샅샅이 뒤지고 있다. 10분 정도 지나 아무것도 발견하지 못한 수색팀은 탐지견을 끌고 옆집으로 향한다. 21일(현지시간) […]

“남은 건 타버린 벽돌 뿐”..산불 피해지역 주민들 ‘허탈’

“남은 건 타버린 벽돌 뿐”..산불 피해지역 주민들 ‘허탈’

산불 65% 진화되자 일부 주민 귀가 허용…77명 사망·993명 실종 파라다이스 주민은 귀환 엄두 못내…주차장 텐트시티서 한동안 지낼듯 “내게 소중한 것들은 저기 그대로 있잖아요.” 북가주의 산불 피해 지역인 뷰트 카운티 내 소도시 치코 주민 로빈 윌슨(34)은 타버린 벽돌 더미 속에서 물건을 뒤지고 있는 세 아이를 가리켰다. 로빈은 지난 8일(현지시각) 캘리포니아주 재난 역사상 최악의 산불로 기록된 캠프파이어가 […]

연방 내무장관 “캘리포니아 산불피해, 극단적 환경주의자들 탓”

연방 내무장관 “캘리포니아 산불피해, 극단적 환경주의자들 탓”

LA타임스 “트럼프가 비교한 핀란드엔 캘리포니아보다 비 22배 더 내려” 역대 최악의 피해를 낸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불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산림관리 부실을 잇달아 지적한 데 이어 라이언 징크 미 내무장관은 한술 더 떠 “극단적 환경주의자들이 산불 예방을 가로막았다”고 주장했다. 라이언 징크 미 내무장관 연방정부 차원에서 산림관리를 맡는 징크 장관은 19일(현지시간) 극우성향 매체 브레이트바트뉴스와 인터뷰에서 “지금은 […]

산불 피해지역에 큰 비 예보…불 꺼져도 산사태 걱정

산불 피해지역에 큰 비 예보…불 꺼져도 산사태 걱정

올초 샌타바버라 산불 직후 산사태로 20여명 사망 역대 최악의 인명·재산피해를 낸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북부 산불 피해지역에 이번 주 큰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돼 재난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비가 불을 끄는 데는 도움이 되겠지만 산불로 수림이 소실되면서 약해진 지반이 무너져 토사가 흘러내리는 산사태를 야기할 가능성도 있기 때문이다. 19일(현지시간) NBC 뉴스에 따르면 북 캘리포니아 전원 지역에 오는 21일과 […]

시니어센터 스마트폰 클래스 인기 폭발

시니어센터 스마트폰 클래스 인기 폭발

한인타운 시니어 커뮤니티 센터(이사장 이영송, 이하 시니어센터)가 올해 마지막 학기(10월~12월) 클래스 운영에 한참이다. 특히 시니어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클래스는 단연코 스마트폰 교실. 매주 화요일 오후 2시 40분부터 1시간 동안 열리는 이 클래스에는 평균 60명 이상이 참석해 새롭고 신기한 스마트폰을 익히고 있다.   강사인 박만순씨는 강의 때마다 스마트폰 첫 화면부터 시작해 기능 하나하나를 자세히 설명해 […]

캘리포니아 산불 실종자 1천300여명…급증한 이유는

캘리포니아 산불 실종자 1천300여명…급증한 이유는

110명→290명→631명→1천100여명…여러 경로로 신고 접수 통신 복구되면 상당수 안전 확인될수도…비 내리면 수색 난항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재난 역사상 최악의 인명 피해를 낳은 뷰트 카운티 대형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가 76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지난주부터 실종자 수가 급증하고 있어 현지 경찰과 소방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사망자는 매일 10구 안팎의 시신이 수습되면서 거의 일정하게 늘고 있으나 실종자는 지난 13일(이하 현지시각) 110여 명에서 […]

연방하원의원 도전 영 김 후보 결국 낙선

연방하원의원 도전 영 김 후보 결국 낙선

투표 직후 2.6%p 리드 유지하다 우편투표 개표되면서 역전 허용 미 동서부 한인 연방하원 동시 입성 무산…뉴저지 앤디 김 후보만 당선     한인 여성으로는 최초로 미국 연방하원 입성이 유력해졌다가 개표 막판 역전을 허용한 영 김(56·공화) 후보가 낙선했다고 AP통신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AP통신은 접전이 진행되던 캘리포니아주 연방하원의원 39선거구에서 길 시스네로스(민주) 후보가 영 김 후보를 제치고 공화당이 오래도록 […]

‘역대 최악’ 美캘리포니아 산불 사망 76명…실종 1천300여명

‘역대 최악’ 美캘리포니아 산불 사망 76명…실종 1천300여명

미국 캘리포니아주 재난 역사상 최대의 인명피해를 낸 산불로 기록된 북부 캘리포니아 대형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가 76명으로 증가했다. 17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캘리포니아주 뷰트카운티 파라다이스, 콘카우 마을에서 시신 5구가 추가 수습됐다. 이로써 북캘리포니아주 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는 76명으로 늘었다. 남부 캘리포니아 말리부 산불로 인한 사망자는 3명에 머물고 있다. 남·북부를 합쳐 캘리포니아에서 산불 때문에 목숨을 잃은 […]

북가주 산불 사망자 71명…연락두절 주민 1천여명

북가주 산불 사망자 71명…연락두절 주민 1천여명

경찰 “실종자 명단에 중복된 이름 있어 유동적”   미국 캘리포니아주 재난 역사상 최대 인명피해를 낸 산불로 기록된 북부 캘리포니아 대형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가 71명으로 늘었다.남가주 말리부에서는 3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된 이후 사망자가 늘지 않고 있다. 남·북부 캘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합계는 74명이다.경찰은 또 연락이 두절된 실종상태의 주민 수가 전날 631명에서 이날 오후 1천11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16일(현지시간) […]

북가주 산불 사망자 7명 늘어 총 63명…실종 600여명

북가주 산불 사망자 7명 늘어 총 63명…실종 600여명

경찰 “생존·사망 확인되면서 실종자 수 계속 오르락내리락” 트럼프 이번 주말 피해지역 방문…산불 진화율은 40~60% 산불로 폐허가 된 미 캘리포니아 파라다이스 마을   역대 최악으로 기록된 미국 캘리포니아주 북부 산불 피해지역에서 15일(현지시간) 하루 시신 7구가 더 수습돼 사망자가 63명으로 늘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캘리포니아주 뷰트카운티 경찰국의 코리 호네아 국장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추가 수색을 진행한 결과 […]

Page 3 of 1,533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