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미국 신규주택 착공건수 허리케인 여파로 감소

허리케인 하비와 어마의 여파가 신규주택 착공건수로 나타났다. 연방상무부는 18일 지난달 미국의 신규주택 착공건수가 전월 대비 4.7% 감소한 112만 7000건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망치 117만 5000건을 밑돈 것일 뿐 아니라 지난 1년래 최저치다. 건설업체 관계자들은 “텍사스 휴스턴과 플로리다 지역에 허리케인이 상륙한 것이 주택 착공건수 감소로 이어졌다”며 “여기에 은행의 대출 규정 강화와 건설을 위한 인력 수급 […]

캘리포니아에서 집사기 “내년은 더 어렵다”

“주택 판매 늘겠지만 증가폭 줄고 구매력도 떨어질 것” 가주부동산협회(CAR)가 최근 공개한 ’2018년 가주 부동산 시장 예상 보고서’를 통해 가주 주택 시장이 내년을 기점으로 소강상태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했다.<표참조> CAR은 “2018년에도 판매수는 늘겠지만 그 증가폭은 예년에 비해 감소하고 중간가 인상과 모기지 금리 인상에 따라 구매력은 더욱 저하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CAR은 내년도 주택 판매수를 총 42만 6200채로 전망했는데 […]

LA 단기 렌트 주택 ‘파티하우스’ 안돼

LA 단기 렌트 주택 ‘파티하우스’ 안돼

LA 시가 단기 렌트 주택을 이른바 ‘파티하우스’로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조례안을 통과시켰다. LA시의회는 11일 데이빗 류 4지구 시의원이 발의한 ‘파티하우스’ 단속 강화 조례안을 통과시켰다. 이번 조례안은 파티하우스에서 발생하는 특정 기준 이상의 소음, 인도나 도로 점거(주차), 기물파손, 노상방뇨 그리고 폭력 등이 보고되면 이를 단속해 벌금 부과 혹은 형사 조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핵심이다. 이번 조례안이 […]

한국 국민연금 해외 부동산 매각해 7000억 차익 대박

한국 국민연금 해외 부동산 매각해 7000억 차익 대박

한국 국민연금이 해외에 매입했던 부동산을 팔아 무려 7000억에 달하는 차액을 남겨 화제다. 일간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 등 독일 현지언론은 4일 한국 국민연금이 독일 베를린의 랜드마크 ‘소니센터’를 7000억 원 규모의 시세차익을 남기고 매각했다고 밝혔다. 한국 국민연금은 일본 소니사가 4년간 6억 유로(8136억 원)를 들여 2000년에 완공한 이 건물을 지난 2010년 6월 모건스탠리로 부터 총 5억 7000만유로(7천 7296억원)에 소니센터를 매입했고 […]

부동산버블 최대 위험도시는’토론토’

부동산버블 최대 위험도시는’토론토’

캐나다 토론토가 세계 주요 도시 가운데 부동산 거품 위험이 가장 높은 곳으로 나타났다. 금리가 낮아 주택 구입이 비교적 쉽고, 중국인 등 부유한 이민자들이 밀려들면서 주택 수요가 급증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스위스 금융그룹 UBS가 최근 발표한 ‘UBS 글로벌 부동산 거품 지수 2017(UBS Global Real Estate Bubble Index 2017)’ 보고서에서 토론토의 부동산 거품 위험이 가장 높다고 밝혔다. UBS는 […]

온라인으로 몰락한 쇼핑몰, 가주 주택난 대안?

온라인으로 몰락한 쇼핑몰, 가주 주택난 대안?

주상복합 프로젝트로의 변화를 추구하고 있는 우드랜드 힐 프로미네이드의 조감도 온라인의 성장으로 오프라인 매장의 위기가 대두되고 있다. 실제 시어스와 K 마트의 경우 상당수 매장의 문을 닫기로 결정했고 블루밍데일이나 노스트롬, 메이시 그리고 웨스트필드 등의 쇼핑 컴플렉스 역시 매장 축소를 고려하고 있다. 최근 온라인의 성장으로 된서리를 맞은 오프라인 매장이 가주 주택난 부족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개발을 위한 부지가 […]

가주부동산중개인연합 “트럼프 식 세제개혁 주택 시장에 악영향”

가주부동산중개인연합(이하 CAR)이 최근 발표된 트럼프 행정부의 세제개혁안에 대한 공식 논평을 내놓아 관심이 모아진다. CAR은 트럼프 대통령의 세제개혁안이 가주 부동산 거래에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CAR의 조프 맥킨토시 대표는 “모기지 이자에 대한 항목별 공제가 유지된 것은 긍정적이나 그외에 상당수의 공제항목이 폐지됐다”며 “이로 인해 부동산 시장의 축이 되는 중산층 주택구매자의 경우 오히려 과세 소득이 늘어나 매년 […]

모기지 금리 오르며 신청건수 소폭 감소

미국모기지은행협회(MBA)가 27일 지난주 모기지 신청건수가 전주 대비 0.5%하락했다고 밝혔다. 지난 일주일간 주택융자 신청지수가 전주 대비 0.5% 하락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모기지 신청건수 감소는 금리 인상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30년 고정 금리는 전주 4.04%에서 4.11%로 0.7%포인트 올랐고 점보론 30년 금리 또한 전주 3.99%에서 4.06%로 인상됐다. 15년 금리 역시 3.35%에서 3.38%가 됐고 변동금리(ARM)EH 3.30%에서 3.38%로 크게 뛰었다.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에게 희소식 시 주택국 섹션 8 입주..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에게 희소식 시 주택국 섹션 8 입주..

날로 오르는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들에게 희소식이 전해졌다. 바로 LA주택국(이하 HACLA)이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입주할 수 있는 섹션 8 바우처(복권)신규 신청 소식을 전했기 때문이다.LA시가 저소득층 주민들의 렌트비 일부를 부담하는 섹션 8 바우처 신청을 받는 것은 지난 13년래 처음이다. HACLA은 최근 다음달 16일 오전 6시부터 29일 오후 5시까지 웹사이트 https://hacla.hcvlist.org를 통해 섹션 8 건물 입주를 위한 […]

남가주 잠정주택 매매지수 2달 연속 감소

남가주 지역의 잠정주택 매매지수(PHSI, Pending home sales index))가 2달 연속으로 감소했다. 가주부동산협회(CAR)는 26일 지난달 남가주 지역의 잠정주택 매매지수가 99.5로 전년동기 대비 3.8% 감소했다고 밝혔다. 가주 전체 잠정주택 매매지수 역시 121.3에서 117로 3.5% 내렸다. 이로써 캘리포니아의 잠정주택 매매지수는 지난 8달 동안 7번이나 감소했다. 캘리포니아의 잠정주택 매매지수가 줄어드는 것은 물량이 수요를 감당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실제 주택 시장의 […]

Page 3 of 351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