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LA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LA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LA(글렌데일, 롱비치 포함)지역의 집값 상승폭이 여전히 전국 평균을 웃돌았다. 가뜩이나 비싼 집값이 그 어느 곳보다 빨리 오르면서 중산층에게 내집 마련이란 그림의 떡이 되고 있다. 부동산 정보 전문 업체 코어로직의 최근 집계에 따르면 지난 4월 LA 일원의 주택 판매가격이 전월 대비 1%, 전년동기 대비 7.3% 상승했다. 전국 평균 상승폭인 6.2%를 1% 포인트 이상 웃돈 수치다. 지난 […]

할리우드 레드뷰리 호텔 시애틀 투자자에 팔렸다.

할리우드 레드뷰리 호텔 시애틀 투자자에 팔렸다.

할리우드 소재 뷰티크 호텔인 ‘레드뷰리’가 시애틀 투자자들에게 총 4100만달러에 매각됐다. 지난 2010년 문을 연 레드뷰리 호텔은 57개 객실로 유명 사진작가 매튜 롤로슨과, 나이트클럽과 호텔 전문 경영인인 샘 나자리안이 설계했다. 개성있는 내부는 물론, 유명중동 음식 전문점 클레오와 내부와 외부가 연결된 바 라이브러리 등도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레드뷰리는 당초 럭셔리 콘도와 호텔을 겸하는 주상복합 건물로 개발을 […]

LA K타운에 또하나의 럭셔리 콘도 분양

LA K타운에 또하나의 럭셔리 콘도 분양

부동산 개발 붐이 불고 있는 LA 한인타운에 또 한채의 럭셔리 콘도가 분양을 시작했다. 윌셔와 크랜쇼 교차로에 들어선 ‘파크마일 빌라’ 콘도는 일단 고급스럽고 클래식한 유럽풍 외관이 눈길을 사로 잡는다. 입지위치도 최상이다. 한인타운에 인접한 데다 서쪽으로는 행콕팍과 베버리힐즈 등에 가깝다. 버스와 지하철 등 대중 교통이 도보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101번, 10번 프리웨이 등과의 접근성도 탁월하다. 지하 2층, 지상 […]

4월 건설 지출 소폭 감소

부동산 경기 호황에도 불구하고 지난 4월 미국의 건설지출이 전월 대비 1.8% 감소했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로는 4.5% 증가한 것이지만 마켓워치 등 전문가 예상치 0.7% 증가를 크게 밑돈 수치다. 부분별로는 주거용 건설 지출이 1.5%늘면서 호조를 유지한 반면 공공 건설 지출과 고속도로 건설 지출이 각각 2.8%와 6.6% 감소했다.

남가주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남가주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남가주 주요 대도시의 집값 상승폭이 전국 평균을 웃돌고 있다. S&P 케이스 쉴러 인덱스 위원회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지난 1년간 미 20대 대도시의 집값 상승폭은 5.2%다. 반면 LA는 지난 12개월 사이 집값이 평균 6.5%나 올랐다. 2월 평균치인 6.8%, 그리고 1월 평균치였던 6.9%에 비하면 상승폭이 낮아진 것이지만 여전히 미 평균에 비하면 1.3%포인트나 높다. 남가주 타 대도시 역시 […]

레이건 전 대통령 살던 ‘해안 백악관’ 3300만달러에 매물로..

레이건 전 대통령 살던 ‘해안 백악관’ 3300만달러에 매물로..

로널드 레이건(1911∼2004년) 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 입성하기 전 거주한 저택이 개보수를 거쳐 3천300만 달러(약 390억3천250만 원)에 매물로 나왔다. 26일 미국 금융 전문매체인 마켓워치에 따르면, 2013년 이 저택을 사들인 저먼 부동산은 최근 리노베이션을 거쳐 구매가(520만 달러)의 6배가 넘는 금액으로 부동산 시장에 내놓았다. LA 인근 퍼시픽 팰리세이즈에 있는 이 집은 영화배우 출신인 레이건 전 대통령과 낸시 여사가 […]

차이나머니의 습격…올해 미 부동산 투자액만 93억달러

차이나머니의 습격…올해 미 부동산 투자액만 93억달러

중국의 ‘바이 아메리카’ 열풍이 올해도 계속되고 있다. 월스트릿저널은 25일 부동산 전문업체 리얼 캐피탈 애널리틱스의 집계를 인용해 중국 투자자가 올들어 미국에서 사들인 부동산이 무려 93억달러에 달한다고 밝혔다. 중국인들은 올들어 주로 대형 빌딩을 노려 47개 부동산을 구매를 완료했거나 에스크로를 열고 있는데 투자액수가 2위 캐나다(42억달러)의 2배에 달한다. 중국인들의 전년동기 투자액(71건, 60억달러)역시 이미 뛰어넘은지 오래다. 투자 전문가들은 중국인들의 미부동산 […]

미국 4월 신규주택판매 16.6%↑…2008년 1월이후 최고치

미국 4월 신규주택판매 16.6%↑…2008년 1월이후 최고치

‘실업률 감소 저금리=주택시장 호황’이라는 공식이 나왔다. 연방 상무부는 24일 지난달 미국의 신규주택 판매건수가 61만 9000건(연중 조정치 적용)을 기록하며 전월 대비 16.6%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예상치 52만건을 무려 10만건 가까이 넘어선 것일 뿐 아니라 판매수 기준 지난 2008년 1월 이래 최대치며 증가폭으로는 무려 지난 1992년 1월 이후 최고치다. 지역별로는 이상 혹한을 극복한 북동부가 지난 2008년 10월 […]

미국 기존주택판매 1.7%↑…두달째 늘었지만 증가폭 둔화

미국 기존주택판매 1.7%↑…두달째 늘었지만 증가폭 둔화

미국에서 기존주택 판매량이 두 달째 증가세를 이어가며 호조를 이어갔다. 미국 부동산중개인협회(NAR)는 최근 지난달 기존주택 판매 건수가 전월 대비 1.7% 증가한 545만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예상치 541만채를 크게 웃돈 수치로예상을 계속 밑돌고 있는 저금리가 주 원인으로 풀이된다. 실제 최근 모기지 금리 30년 고정 기준 3.59%를 나타냈다. 지난해 12월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기준금리를 0.25∼0.5%로 올렸을 때만해도 […]

차이나머니의 습격…올해 미 부동산 투자액만 93억달러

차이나머니의 습격…올해 미 부동산 투자액만 93억달러

중국의 ‘바이 아메리카’ 열풍이 올해도 계속되고 있다. 월스트릿저널은 25일 부동산 전문업체 리얼 캐피탈 애널리틱스의 집계를 인용해 중국 투자자가 올들어 미국에서 사들인 부동산이 무려 93억달러에 달한다고 밝혔다. 중국인들은 올들어 주로 대형 빌딩을 노려 47개 부동산을 구매를 완료했거나 에스크로를 열고 있는데 투자액수가 2위 캐나다(42억달러)의 2배에 달한다. 중국인들의 전년동기 투자액(71건, 60억달러)역시 이미 뛰어넘은지 오래다. 투자 전문가들은 중국인들의 미부동산 […]

Page 30 of 358« First...1020...2829303132...40506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