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캐나다 밴쿠버, 외국인 부동산 취득세 15→20%로 전격 인상

캐나다 밴쿠버, 외국인 부동산 취득세 15→20%로 전격 인상

캐나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 정부가 부동산 가격 안정을 위해 시행 중인 외국인 부동산 취득세를 현행 15%에서 20%로 전격 인상키로 했다고 현지 언론이 20일 전했다. BC 주 정부는 이날 올해 예산안을 확정, 의회에 제출하면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주내 부동산 투기 억제 대책을 도입,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 정부는 밴쿠버 일대를 중심으로 수 년간 부동산 가격이 폭등, […]

1월 신규주택 착공 9.7% 증가, 2016년 10월 이래 최고..

1월 신규주택 착공 9.7% 증가, 2016년 10월 이래 최고..

연방상무부가 최근 지난달 미국의 신규주택 착공건수가 전월 대비 9,7% 증가한 132만 6000건(연중 조정치 적용)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망치 123만2000건을 크게 넘어선 거승로 지난 2016년 10월 이래 최고치다. 부분별로는 개인주택 건설이 3.7%, 아파트(콘도 포함)가 19.7% 증가했다. 지역적으로는 북동부가 45.7%로 가장 많이 늘었고 서부와 남부도 각각 10.7%와 9.3% 증가했다. 반면 중서부는 10.2% 감소하며 대조를 이뤘다. 부동산 […]

집값도 비싼데 모기지 금리도 4년래 최고

집값도 비싼데 모기지 금리도 4년래 최고

미국의 모기지 금리가 지난 4년래 최고치에 도달했다. 미 전체 64%의 대도시 주택 중간가격이 역대 최고치를 돌파한 가운데 이제 금리까지 오르면서 내집 마련의 꿈은 더욱 멀어지게 됐다. 국책 모기지 업체 프레디맥의 이번주 30년 고정 금리 이자율이 전주 대비 0.06%포인트 오는 4.38%를 기록했다. 전년동기 대비로는 0.23%포인트나 오른 수치다. 15년 고정 금리 역시 3.77%에서 3.84%로 0.07%포인트 올랐고 5년 […]

미국 대도시 64%의 주택 중간가 역대 최고치 돌파

미국 대도시 64%의 주택 중간가 역대 최고치 돌파

미국 대도시 64%의 주택 중간가 역대 최고치를 돌파했다. 전미부동산협회(NAR)의 최근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현재 미국의 개인주택 중간가는 전년동기 대비 5.3% 상승한 24만7800달러다. 조사 대상에 포함된 172개 대도시 가운데 무려 92%에달하는 162곳의 집값이 올랐고 이 중 64%인 114개 도시는 이미 역대 최고치를 갱신했다. 또 16%에 해당하는 26개 도시는 한해 동안 집값이 최소 11% 이상 상승했다. […]

한인 부동산 업자는 이직 중

한인 부동산 업자는 이직 중

부동산 업계의 호황에도 불구하고 업계를 떠나는 한인들이 늘고 있다. <표참조> 김희영 부동산의 최근 집계 결과 지난해 부동산 업계를 떠난 한인들의 숫자가 지난 10년래 최대를 나타냈다. 김희영 부동산의 김희영 대표에 따르면 지난 한해 업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한 한인부동산 에이전트(브로커 포함)는 총 786명인데 이 중 296명이 업계를 떠나 다른 직종으로 이직했다. 이는 김희영 부동산이 한인 에이전트의 이직을 집계하기 […]

상업용 부동산 가격 조정 시작되나?

상업용 부동산 가격 조정 시작되나?

LA에 위치한 병원 건물 <본 사진은 기사와 무관> 금리 인상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해외 자금 유출을 더욱 줄일 것을 천명하면서 미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가격 조정이 예고되고 있다. 상업용 부동산 시장 중에서는 매물 부족에 시달리는 아파트나 주택 보다는 오피스 빌딩과 스트립 (리테일 매장이 몰려 있는 쇼핑몰)이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점쳐진다. 미국 상업용부동산중개협회(SIOR)의 최근 […]

가주 지역 98% ‘살 집’이 모자란다…주택난 해결..

가주 지역 98% ‘살 집’이 모자란다…주택난 해결..

캘리포니아가 주택난 해결에 실패하고 있다. 캘리포니아 주택국의 최근 분석 결과 가주 500개 관할 구역 중 주택 공급이 목표치에 도달한 곳은 단 2%에 불과했다. 무려 98%가 심각한 주택 공급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 가주 정부는 주택난 해결을 위해 지난 수년간 도심지에서 별장 혹은 투자용 건물 소유주에게 세금 공제 헤택을 중단하는 AB71, 부동산 거래에 75달러의 추가 수수료를 부과하는 […]

남가주 주요 지역 지난해 아파트 렌트비 얼마나 올랐나?

지난 한해 남가주 주요 지역의 아파트 렌트비가 폭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파트 정보 전문 업체 레이스의 최근 집계 결과 LA카운티의 아파트 렌트비는 지난 한해 매월 98달러가 인상됐다. 년간으로 환산하면 1176달러가 오른 셈이다. 오렌지카운티의 경우 인상폭이 조금은 낮은 월 70달러로 집계됐고 리버사이드 카운티 등이 포함된 인랜드 엠파이어의 경우 월 34달러씩 인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 3개 지역의 렌트비 […]

미 전국 최고 집값 지역 100곳 중 77개는 가주에

미 전국 최고 집값 지역 100곳 중 77개는 가주에

지난해 현재 미 전국에서 주택 중간가가 가장 높은 북가주 애써톤의 집코드 94027 지역에 위치한 고급 주택의 모습 미 전역에서 가장 집값(집 코드 기준)이 비싼 100대 지역(집코드, 중간가 기준) 중 무려 77곳이 가주에 몰려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포털 프로퍼티 샤크가 최근 발표한 ’2017년 주택 중간가 조사’에 따르면 캘리포니아는 미국 집값 상위 100대 집코드 중 무려 […]

주택 경기 호황이라던데, 한인 부동산 업자는 감소?

주택 경기 호황에도 불구하고 남가주 한인 부동산 에이전트가 오히려 감소하고 있다. 김희영 부동산의 김희영 대표가 지난해 한인 에이전트의 미디어 광고 횟수, 리스팅 매물 확보 등 실제 활동 여부를 토대로 남녀성비, 평균 근속 년수, 그리고 이직율 등을 취합한 결과 주택 경기 호황에도 불구하고 한인 부동산 에이전트는 오히려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한인 에이전트로서 활동한 에이전트는 총 […]

Page 1 of 352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