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모기지 금리 오르며 신청건수 소폭 감소

미국모기지은행협회(MBA)가 27일 지난주 모기지 신청건수가 전주 대비 0.5%하락했다고 밝혔다. 지난 일주일간 주택융자 신청지수가 전주 대비 0.5% 하락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모기지 신청건수 감소는 금리 인상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30년 고정 금리는 전주 4.04%에서 4.11%로 0.7%포인트 올랐고 점보론 30년 금리 또한 전주 3.99%에서 4.06%로 인상됐다. 15년 금리 역시 3.35%에서 3.38%가 됐고 변동금리(ARM)EH 3.30%에서 3.38%로 크게 뛰었다.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에게 희소식 시 주택국 섹션 8 입주..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에게 희소식 시 주택국 섹션 8 입주..

날로 오르는 렌트비에 허덕이는 LA 주민들에게 희소식이 전해졌다. 바로 LA주택국(이하 HACLA)이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에 입주할 수 있는 섹션 8 바우처(복권)신규 신청 소식을 전했기 때문이다.LA시가 저소득층 주민들의 렌트비 일부를 부담하는 섹션 8 바우처 신청을 받는 것은 지난 13년래 처음이다. HACLA은 최근 다음달 16일 오전 6시부터 29일 오후 5시까지 웹사이트 https://hacla.hcvlist.org를 통해 섹션 8 건물 입주를 위한 […]

남가주 잠정주택 매매지수 2달 연속 감소

남가주 지역의 잠정주택 매매지수(PHSI, Pending home sales index))가 2달 연속으로 감소했다. 가주부동산협회(CAR)는 26일 지난달 남가주 지역의 잠정주택 매매지수가 99.5로 전년동기 대비 3.8% 감소했다고 밝혔다. 가주 전체 잠정주택 매매지수 역시 121.3에서 117로 3.5% 내렸다. 이로써 캘리포니아의 잠정주택 매매지수는 지난 8달 동안 7번이나 감소했다. 캘리포니아의 잠정주택 매매지수가 줄어드는 것은 물량이 수요를 감당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실제 주택 시장의 […]

LA 다운타운 노른자위에 초대형 주상복합 개발

LA 다운타운 노른자위에 초대형 주상복합 개발

펄라 콘도 프로젝트의 시공 발표 현장에서 호세 후이자 14지구 시의원(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과 개발사 SCG의 윈프레드 장 CEO(사진 왼쪽에서 네번째) 등 주요 관계자들이 첫삽을 뜨고 있다. LA다운타운 최고의 노른자위 땅 위에 초대형 콘도 프로젝트가 들어선다. LA다운타운의 중심지 브로드웨이와 4가 선상에 총 들어서는 ‘Pearla(영어로는 Pearl)’ 콘도는 총 450 유닛으로 구성된 초대형 주상복합 컴플렉스다. 차이나머니를 앞세운 상하이 건설 […]

남가주 지역의 집값 상승세 오랜 만에 한풀 꺾여

남가주 지역의 집값 상승세가 실로 오랜 만에 한풀 꺾였다. 부동산정보업체 코어로직의 집계 결과 지난달 남가주 6개 주요 카운티의 주택 중간가격이 전월 대비 2000달러 내린 50만달러를 나타냈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여전히 7.5% 상승한 수치지만 매월 최고치를 갈아쓰던 집값 상승세가 한풀 꺾였다는 점에서는 큰 의미가 있다. 주택 가격이 내리자 거래는 늘었다. 지난달 남가주 지역에서 거래된 주택은 총 […]

LA와 OC 재산세 모두 오른다

LA카운티와 오렌지카운티(이하 OC)의 재산세가 모두 오른다. 두 지역 모두 부동산 가치가 전년동기 대비 상승했기 때문이다. 우선 LA는 올들어 부동산 가치가 전년 대비 6.03% 상승했다. LA카운티 세무국의 집계에 따르면 2017년 현재 LA카운티내 총 240만개 부동산의 가치는 전년 대비 810억달러 증가한 1조 4000억달러다. 이로써 LA카운티의 부동산 가치는 7년 연속 증가했다. 각 도시별 인상폭은 3분기가 마무리되야 최종 결정되지만 […]

서울 아파트 거래 급감…일단 ‘버티기’?

서울 아파트의 9월 거래량이 전달의 절반 이하 수준으로 급감한 걸로 나타났다. 정부는 ’8·2 부동산대책’으로 다주택자에게 주택 매도 압력을 가했지만, 시장은 성급한 매도 보다는 관망을 택한 것으로 보인다. 규제를 포함한 추가 대책을 보며 입장을 정하겠다는 버티기 움직임도 감지된다. 지난 13일 서울시가 운영하는 부동산포털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12일 현재 9월 서울 아파트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총 2624건으로 집계됐다. 하루 […]

모기지 금리 올해 최저치 유지, 구매 및 재융자 호기

지나친 집값 상승으로 주택구매력이 날로 떨어지는 가운데 희소식이 전해졌다. 모기지 금리가 올들어 가장 낮은 수준으로 떨어진 것이다. 국책 모기지 업체 프레디 맥이 14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이번주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는 3.78%로 지난주에 이어 2주 연속으로 올해 최저치를 유지했다. 15년 고정 금리 역시 3.08%로 제자리를 지켰고 5년만기변동(ARM)은 3.15%에서 3.13%로 0.02%포인트 내렸다. 모기지 업체 관계자들은 “집값이 […]

플리핑 수익 갈수록 하락, 집값 상승이 원인

집값과 플리핑(주택을 구매, 수리 후 단기간에 다시 팔아 수익을 내는 행위) 수익이 반대 곡선을 그리고 있다. 부동산포털 아톰 데이타가 13일 발표한 2017년 2분기 플리핑 수익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전미에서 플리핑을 통해 거래된 매물은 총 5만 3638채로 전체 거래의 5.6%를 차지했다. 전분기 6.9% 대비 1.3%포인트 내린 수치다. 플리핑 매물이 감소한 것은 집값 상승으로 인해 […]

신규주택 이어 기존주택 판매도 뚝

신규주택 이어 기존주택 판매도 뚝

활황을 이어가던 주택 시장에 제동이 걸렸다. 신규주택에 이어 지난달 기존 주택 판매건수까지 감소했다. 미 부동산중개인연합(NAR)은 최근 지난달 미국의 기존주택 판매건수가 전월 대비 1.3% 감소한 544만채(연중조정치적용)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부동산 경제학자들은 “전월 대비 9.4% 감소한 57만 1000건(연중 조정치 적용)으로 지난해 12월 이후 최저치를 나타냈던 신규주택에 이어 기존 주택도 올들어 최소 판매수를 기록했다”며 “리스팅 매물의 평균 판매 기간이 […]

Page 10 of 357« First...89101112...20304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