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잠정주택 매매지수 무려 2년만에 하락

잠정주택 매매지수 무려 2년만에 하락

미국의 잠정주택매매지수가 무려 2년만에 하락했다. 전미부동산연합(NAR)은 최근 지난 5월 미국의 잠정주택매매지수가 전월 대비 3.7% 하락한 110.8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블룸버그 통신 등 전문가 예상치 1.1% 하락을 크게 웃돈 것일 뿐 아니라 전년동기 대비 기준으로는 무려 2년여만에 하락한 것이다. 지역별로는 북동부가 5.3% 감소한 93을, 중서부가 4.2% 줄어든 108을 나타낸 가운데 남부와 서부도 각각 3.1%와 3.4% 가 […]

케이스쉴러 주택가격 지수 또 올랐다.

케이스쉴러 주택가격 지수 또 올랐다.

미 주요 대도시의 주택가격 상승곡선은 과연 언제나 꺾이게 될까? 지난 4월 S&P와 케이스실러가 집계하는 주택가격지수가 전월대비 1.1%, 전년동기 대비 5.4% 상승했다. S&P-케이스실러 주택가격지수는 매월 미 20개 대도시의 주택 평균 가격을 환산한 지수로 미 집값 인상 추이를 알 수 있는 주요 지표로 활용된다. 4월 S&P-케이스실러 주택가격지수는 미 서부와 동부의 차이가 크게 나타났다. 서부지역은 두자릿수를 넘긴 포틀랜드(12.3%)와 […]

날로 오르는 집값 마련…허리띠 아프도록 졸라맨다

날로 오르는 집값 마련…허리띠 아프도록 졸라맨다

집값과 렌트비가 잠만 자고 일어나도 오른다. 부동산 경기침체를 얘기할 때가 불과 엊그제같은데 어느새 집값과 렌트비가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집값과 렌트비 인상폭이 물가 인플레이션 및 임금 상승세를 크게 뛰어넘는 요즘, 미국인들은 주거비 마련을 위해 과연 어떻게 허리띠를 졸라매고 있을까? 최근 주택 시장 연구 기관 맥아더 파운데이션이 미 전국 1200여명의 성인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모두 […]

미국 5월 신규주택판매 6%↓…”주택시장 부진 간주 어려워”

미국 5월 신규주택판매 6%↓…”주택시장 부진 간주 어려워”

미국의 5월 신규 주택 판매 건수가 예상대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연방상무부는 23일 지난달 미국의 신규주택 판매건수가 전월 대비 6% 감소한 55만 1000건(연중 조정치 적용)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지난 4월 신규주택 판매건수가 61만 9000건(추후 58만 6000건으로 수정발표)으로 2008년 1월 이래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잠재적 주택 구매자가 미리 소진됐고 이것이 5월의 판매 감소로 이어졌다”며 “신규주택의 일시적 판매 감소를 […]

미국 5월 기존 주택판매 1.8%↑…9년만에 최고치

5월 기존주택 판매량(증가율 기준)이 전월 대비 1.8%, 전년동기 대비 4.5% 증가한 553만채(연중 조정치 적용)를 기록하며 지난 2007년 2월 이후 최고치(증가율 기준)를 기록했다. 기존주택 판매가 크게 증가한 것은 실업률 감소에 따라 소비심리가 살아났고 여기에 주택 가격 상승으로 시장에 유입되는 매물이 늘어난 것이 크게 작용했다. 지역별로는 서부가 5.4% 증가한 118만채를, 북동부가 4.1% 증가한 77만채 그리고 남부가 4.1% […]

남가주 한인차압 줄었지만 경매는 증가

남가주 한인차압 줄었지만 경매는 증가

남가주 한인차압이 계속 감소하고 있다. 김희영 부동산의 최근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한인체납 등록(NOD)은 33 건으로 4월 32건에 비해 1건 증가했다. 하지만 전년동기 대비로는 무려 37%나 하락했다. 집값이 꾸준히 오르면서 깡통주택에서 벗어난 소유주들이 증가한데다 경기회복에 따라 융자재조정도 쉬워지면서 차압위기에서 벗어나는 한인들이 늘고 있는 것이다. 반면 5 월 경매등록은 45 건으로 전월 대비 45%,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

주택시장지수 개선됐지만 착공건수는 줄었다

주택시장지수 개선됐지만 착공건수는 줄었다

6월 미국 주택시장지수가 전달보다 2포인트 상승한 60을 기록하면서 4개월간의 보합세에서 벗어났다. 전미주택건설협회(NAHB)는 6월 미 주택시장지수가 60을 기록하며 지난 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마켓워치의 전문가 예상치 59를 웃돈 수치다. 판매 여건 지수는 1포인트 오른 64를, 그리고 향후 6개월 간의 판매 동향 예측 지수는 5포인트 증가한 70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남부와 서부가 각각 61과 68을 기록한 […]

‘서브프라임 모기지’ 부활했다

‘서브프라임 모기지’ 부활했다

금융위기와 부동산 대란의 주범이었던 서브프라임 모기지 담보 증권이 되살아났다. 크레디트 스위스 은행은 최근 1억 6170만달러 규모의 서브프라임 모기지 담보 증권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국제신용평가사가 등급을 매긴 서브프라임 모기지 담보 증권이 등장하기는 지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처음이다. 대형 헤지펀드기업 론스타가 담보를 제공하며 신용평가사 피치는 등급을 부여한다. 서브프라임 모기지 담보 증권은 비우량 주택담보대출을 묶어 증권화한 것이다. 서브프라임모기지 담보증권 […]

한인 투자자 ‘외국환거래법’활용 미 부동산 매입 나서

한인 투자자 ‘외국환거래법’활용 미 부동산 매입 나서

신한뱅크 아메리카가 지난 7일 주최한 세미나에서 한국의 외국환거래법을 활용해 미국에서 부동산투자를 할 경우 세법 등에 관한 내용에 한인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국에서 무역회사를 경영하는 K씨는 최근 LA인근에 상업용 건물 1동과 콘도 2채를 동시에 구입했다. 상업용 건물 1동은 A사의 미국 법인이 사용하는 오피스를 제외한 나머지를 임대했고 콘도 역시 2채 중 1채를 리스로 내놨다. 또 다른 콘도 […]

LA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LA 집값 상승폭 전국 평균 웃돌아

LA(글렌데일, 롱비치 포함)지역의 집값 상승폭이 여전히 전국 평균을 웃돌았다. 가뜩이나 비싼 집값이 그 어느 곳보다 빨리 오르면서 중산층에게 내집 마련이란 그림의 떡이 되고 있다. 부동산 정보 전문 업체 코어로직의 최근 집계에 따르면 지난 4월 LA 일원의 주택 판매가격이 전월 대비 1%, 전년동기 대비 7.3% 상승했다. 전국 평균 상승폭인 6.2%를 1% 포인트 이상 웃돈 수치다. 지난 […]

Page 30 of 359« First...1020...2829303132...40506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