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부동산


미국주택시장 ‘찬바람’…10월 거래량, 작년 대비 5.1%↓

미국주택시장 ‘찬바람’…10월 거래량, 작년 대비 5.1%↓

모기지 금리 상승 속 주택거래 심리 위축 미국 주택시장의 부진이 이어지고 있다. 전미 부동산중개인협회(NAR)는 10월 기존주택 판매량이 522만 채(연간 환산)로, 전달의 515만 채보다 7만 채(1.4%) 증가했다고 21일(현지시간) 밝혔다. 전문가들의 예상치 521만 채를 조금 웃도는 수준이다. 블룸버그통신은 “적은 폭이기는 하지만 기존주택판매가 모처럼 전문가들의 눈높이를 웃돌았다”면서 “다만 작년 동월 대비로는 여전히 큰 폭의 감소세를 보였다”고 평가했다. 작년 10월과 […]

LA다운타운 35층 콘도 펄라 온 브로드웨이 1차분양 ‘매진’

LA다운타운 35층 콘도 펄라 온 브로드웨이 1차분양 ‘매진’

LA다운타운의 콘도미니엄 타워 ‘펄라 온 브로드웨이(Perla on Broadway)’가 지난 9월 15일 1차 분양을 시작한 이후 2개월여만에 매진을 기록하는 성과를 올렸다. 개발업체인 상하이건설그룹(SCG) 아메리카에 따르면 ‘펄라 온 브로드웨이’의 1차 분양이 개시된 지 불과 2주만에 120채의 콘도 중 85%가 판매되는 등 예상보다 빠른 속도로 매진 행진을 달렸다. 1차분양의 성공적인 마무리에 고무된 SCG측은 내년 초 2차 분양을 계획 […]

남가주 주택 시장 급격한 조정기 접어드나

남가주 주택 시장 급격한 조정기 접어드나

남가주 주택 시장이 급격한 조정기에 접어들고 있다. 부동산 정보전문 업체 코어로직의 최근 집계 결과, 9월 남가주 주요 지역의 주택 판매가 급감하며 가격 인상폭 역시 지난 수년래 최저치를 나타냈다. 우선 지난달 남가주 주요 지역의 주택판매수는 주택가격과 모기지 금리의 동반 상승 여파로 전년동기 대비 18% 감소한 1만7369채를 기록했다. 감소폭 기준 지난 8년래 최대치다. 일일 거래수 또한 전년동기 […]

LA 다운타운 콘도 ‘펄라’ 탁월한 입지조건에 구매자 관심 몰려

LA 다운타운 콘도 ‘펄라’ 탁월한 입지조건에 구매자 관심 몰려

LA다운타운 최고의 요지에 들어서는 초대형 콘도 ‘펄라’가에 주택구매자들의 관심이 몰리고 있다. LA다운타운의 중심지 브로드웨이와 4가 선상에 총 들어서는 ‘Pearla(영어로는 Pearl)’ 콘도는 총 450 유닛과 리테일 몰로 구성된 초대형 주상복합 컴플렉스다. 브로드웨이가 전역에 추진되고 있는 ‘뉴 르네상스 무브먼트’의 방점을 찍을 펄라는 개발사 상하이 건설 그룹(SCG)의 주도 아래 오는2020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펄라는 ‘부동산의 모든것은 로케이션’ […]

가주 주택소유자 40년간 300억달러 절약

가주 주택소유자 40년간 300억달러 절약

재산세 연 2% 인상 제한 주민발의안 ‘Prop 13′ 도입 1978년 이후 LA카운티 주택소유주는 70억달러 이상 절약  LA카운티 주택 소유주들이 캘리포니아 재산세 산정의 기준이 되는 ‘Proposition 13′도입(이하 Prop13, 1978년 도입) 이후 지금까지 무려 74억달러 이상을 절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영리 단체 칼 매터스와 부동산 포털 질로우의 공동 연구에 따르면 LA 카운티 주택 소유주들은 Prop13이 도입된 1978년이래 지금까지 […]

남가주 주택 판매는 줄고 가격은 올랐다

남가주 주택 판매는 줄고 가격은 올랐다

판매감소에도 남가주 주요 지역의 집값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가주부동산협회(CAR)은 최근 지난달 LA 카운티의 주택 중간가격이 전년동기 대비 4.7% 인상된 63만 4680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8월 평균인 60만 7490달러보다도 4.5%나 오른 수치다. 가격이 오른 반면 주택 판매수는 전월 및 전년동기 대비 각각 18.3%와 22%가 감소했다. 남가주에서 가장 높은 집값을 자랑하는 오렌지카운티는 전년 동기 대비 3.3% […]

LA한인타운 아파트 세입자 강제퇴거 소송 250만달러에 합의

LA한인타운 아파트 세입자 강제퇴거 소송 250만달러에 합의

옵티머스가 LA 한인타운에 보유하고 있는 아파트의 외관 LA한인타운 일대에 다수의 아파트를 보유 관리하고 있는 부동산 업체 ‘옵티머스 프로퍼티스 LLC(이하 옵티머스)’가 최근 세입자 강제 퇴거 소송과 관련해 250만달러에 합의했다. LA 타임스는 22일 옵티머스가 세입자 강제 퇴거와 관련한 소송에서 250만달러 벌금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연방법원 스티븐 V. 윌슨 판사가 지난 19일 관련 소송을 기각하기로 서명한 뒤 발표된 공동 […]

뉴질랜드 외국인 기존 주택 구매 금지

뉴질랜드 정부가 외국인의 기존주택 구입을 금지하는 정책을 시행했다. 로이터통신과 시드니모닝헤럴드 등은 최근 뉴질랜드 정부가 외국인들의 기존 주택 구매를 금지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조치에 따르면 뉴질랜드 시민권자나 영주권자가 아니라면 뉴질랜드에서기존주택을 구매할 수 없다. 단 호주와 싱가포르 국적자들은 이번 금지 조치를 적용을 받지 않으며 대규모 신축 아파트에 한해서는 외국인이라도 최대 60%까지 매입할 수 있다. 이번 정책은 현재 연립정부를 […]

주민발의안 5 통과 여부 가주 주택 소유주 촉각

주민발의안 5 통과 여부 가주 주택 소유주 촉각

오는 11월 선거에서 주민투표에 부쳐지는 ‘주민발의안 5′의 통과 여부에 주택 소유주의 관심이 몰리고 있다. ‘주민발의안 5′는 ’55세 이상 시니어나 심각한 장애를 가진 주택 소유주 혹은 산불과 같은 자연 재해로 피해를 입은 주민이 주택을 매각한 뒤 이사할 경우 이전에 적용받던 낮은 재산세를 유지할 수 있는 조항(현재 인근 지역으로의 이사시 단 1회만 가능)’을 지역(타주 제외) 및 횟수에 […]

Page 4 of 367« First...23456...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