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메이저리그


‘NL 평균자책점 1위’ 파란불 켜진 류현진, 사이영상 ‘실낱 희망’ 만들까

‘NL 평균자책점 1위’ 파란불 켜진 류현진, 사이영상 ‘실낱 희망’ 만들까

평균자책점 2위 소로카 5이닝 2실점…차이 더 벌어져 20~22일 콜로라도전 등 2경기 호투해야 사이영상도 희망 지난달 28일(한국시간)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마이크 소로카. …

‘돌아온 몬스터’ 류현진, 사이영상 혈투는 점입가경

‘돌아온 몬스터’ 류현진, 사이영상 혈투는 점입가경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유어진 기자] 괴물이 부활했다. 류현진(LA 다저스)은 최근 4경기에서 4실점+, 승리 없이 3패, 무려 9.95의 방어율을 기록하며 크게 무너졌다. 당연히 확실해 보였던 사이영상과도 점점 멀어졌다. 하지만 지난 14일(이하 현지시간) 뉴욕 메츠와의 …

추신수, 부활한 ‘출루 본능’…4출루 포함 2일동안 7출루

추신수, 부활한 ‘출루 본능’…4출루 포함 2일동안 7출루

통산 출루율 11위…‘출루 머신’ 진면목 과시 주말 3연전서 1홈런 포함 타율 0.500·8출루 [헤럴드경제=신상윤 기자] ‘추추트레인’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의 주특기인 ‘출루 본능’이 되살아났다. 시즌 막판 무서운 타격감을 보이면서, 타율과 출루율이 동반 …

‘심기일전’ 류현진 “염색, 도움됐다…디그롬과 승부라 더 집중”

‘심기일전’ 류현진 “염색, 도움됐다…디그롬과 승부라 더 집중”

부활투를 선보인 류현진(32·LA 다저스)이 자신감을 되찾았다. 류현진은 14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뉴욕주 퀸스 플러싱의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 원정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7이닝 동안 2피안타 무사사구 6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를 펼쳤다. …

휴식 늘리고 일정 바꾸고…류현진의 ‘부활투’ 이끈 각종 변화들

휴식 늘리고 일정 바꾸고…류현진의 ‘부활투’ 이끈 각종 변화들

전담포수 교체에 염색까지, 다양한 변화 속 7이닝 무실점 완벽투  휴식으로 인한 충전과 전담포수 교체, 여기에 평소 강점을 갖고 있는 상대로 일정을 조정했고 외모를 바꾸면서 심기일전 마음가짐까지 더한 류현진(32·LA 다저스)이 여러 변화를 통해 부진한 흐름을 …

Page 1 of 61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