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메이저리그


개막전 4타수 무안타 볼넷 1개

개막전 4타수 무안타 볼넷 1개

추신수가 올시즌 첫 공식 경기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미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는 31일 홈구장인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치른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홈 개막전에서 좌익수겸 1번타자로 선발 출전, 5 타석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볼넷 1개를 …

추신수 26일 시범경기 1타수 무안타

추신수는 26일(이하 현지시간)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시범경기에서 좌익수겸 1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으나 1타석만 나선 뒤 교체됐다. 1회 첫 타석에서 시애틀 선발 에라스모 라미레스를 상대로 8구까지 실랑이를 벌인 …

신수 방망이 서서히 달궈진다

추신수가 시즌 개막이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시범경기 동안 부진했던 타격에 슬슬 시동을 걸고 있다. 추신수는 25일(현지시간) 애리조나 굿이어 볼파크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시범경기에 1번 타자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 4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

다르빗슈 류 개막전 선발 불투명

○…텍사스 구단은 에이스 다르빗슈 류가 개막전에 선발등판하지 못하게 될까봐 전전긍긍하고 있다. 류는 지난 21일(현지시간) 마이너리그 경기에 등판할 예정이었으나 목이 뻐근하다는 이유로 취소한 이후 실전 피칭에 나서지 못하고 있다. 당시 류는 잠 자리에서 …

추신수, 안타 없이 볼넷 2개…1득점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가 시범경기에서 타격 침체를 벗어나지는 못했지만, 두 차례 출루하며 톱타자로서 제몫을 했다. 추신수는 23일(현지시간)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시범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

추신수, 시범경기 지명타자 왜?

추신수, 시범경기 지명타자 왜?

왼쪽 팔꿈치 미세한 통증…송구 힘들어 20일 신시내티 상대 5타수 1안타   아메리칸리그는 지명타자 제도가 있다는 장점이 있다. 가벼운 부상을 입어 정상적인 수비를 수행하기 힘들 경우에도 지명타자로 나서 타격감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이다. 텍사스 …

Page 54 of 54« First...102030...5051525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