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러시아 월드컵


홍명보 ‘후배사랑 작심발언’ 배경…‘게리 네빌’ 누구?

홍명보 ‘후배사랑 작심발언’ 배경…‘게리 네빌’ 누구?

잉글랜드국가대표 출신인 축구계 전설 게리 네빌. 은퇴후 촌철살인의 칼럼으로 유명했던 네빌은 발렌시아 감독 취임 120여일 만에 초라한 성적으로 경질됐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홍명보 대한축구협회 전무이사의 후배사랑 조언(?)이 연일 화제다. 조언 대상이 이번 러시아 월드컵 축구해설위원으로 장외서 뛰고 있는 안정환-이영표-박지성을 겨냥하고 있기 때문이다. ‘현장’을 강조한 홍 이사의 발언을 두고 잉글랜드국가대표 출신인 게리 네빌(Gary Neville)의 이름이 등장하면서 그 […]

“홍명보·하석주만 연락 없어 섭섭”…차범근 경질때 오해 풀었다

“홍명보·하석주만 연락 없어 섭섭”…차범근 경질때 오해 풀었다

[사진=OSEN]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차범근 전 감독이 1998년 프랑스월드컵 경질 당시 연락이 없었던 하석주, 홍명보에 대해 언급했다. 차범근 전 감독은 5일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연재하는 ‘차붐, 질문있어요’ 코너를 통해 1998년 프랑스 월드컵 당시 일화를 설명했다. 차 전 감독은 ‘하석주 아주대 감독이 차 전 감독에게 죄송한 마음이 커서 감독님과의 자리를 피한다고. 혹시 만나실 계획이 있으신지’라는 한 누리꾼의 질문에 “(하석주가) […]

[TAPAS]헐리웃액션의 법칙…‘열연’은 동점일 때 더 많이 나온다

[TAPAS]헐리웃액션의 법칙…‘열연’은 동점일 때 더 많이 나온다

2014 브라질 월드컵 16강전 네덜란드 대 멕시코 경기에서 네덜란드 공격수 아르연 로번이 헐리웃액션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내는 장면. 이 덕분에 네덜란드는 2대 1로 멕시코를 누르고 8강에 진출했다. [출처=야후스포츠] [헤럴드경제 TAPAS=정태일 기자]지난달 22일 열렸던 2018 러시아 월드컵 E조 2차전 브라질 대 코스트리카 경기. 후반 32분 브라질 공격수 네이마르가 코스타리카 페널티박스 안에서 넘어졌다. 주심은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0대 0 동점 […]

[TAPAS]우루과이는 부산, 덴마크는 충청, 스웨덴은 서울, 무엇이?

[TAPAS]우루과이는 부산, 덴마크는 충청, 스웨덴은 서울, 무엇이?

[헤럴드경제 TAPAS=김상수 기자] “이렇게 적은 사람들이 축구로 성공하고자 얼마나 헌신하는지 모른다.”루이스 수아레스가 최근 모국 우루과이를 언급하며 한 말이다. 이미 우린 아이슬란드를 잘 알고 있다. 러시아 월드컵 돌풍을 일으킨 아이슬란드. 불과 33만명의 인구로 크게 회자됐다.  월드컵 16강에 오른 국가 중에서도 인구가 적은 국가가 상당하다. 수아레스가 언급한 우루과이가 대표적. ‘인구 대비 실력’으로 따진다면 가히 세계 최강이라 불릴 […]

[TAPAS]‘혈통ㆍ출생 따라 국적 내 맘대로’, 월드컵에 72명 참가했다

[TAPAS]‘혈통ㆍ출생 따라 국적 내 맘대로’, 월드컵에 72명 참가했다

[헤럴드경제 TAPAS = 김상수 기자]이강인(17ㆍ발렌시아CF)의 스페인 귀화설 논란이 일었다. 대한축구협회가 이강인 선수 부친 등을 통해 귀화를 검토조차 해본 적 없다고 일축하면서다. 국적은 한국 내 뜨거운 감자다. 한국에선 아직 혼혈선수가 월드컵 본선무대를 밟은 적도 없다. 그렇다면, 세계적으론 어떨까?  결론적으로, 만약 이강인 선수가 스페인 대표팀을 선택했더라도 세계적으론 그리 놀라운 일은 아니다. 이번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 32개국 […]

‘빗장수비’ 이탈리아 본선 막은 스웨덴의 ‘철벽수비’

‘빗장수비’ 이탈리아 본선 막은 스웨덴의 ‘철벽수비’

스웨덴의 철벽수비 [연합뉴스] 그들은 ‘지지않는 축구의 대명사‘로 성장중팀워크-체력 기반한 ‘先수비 後역습’ 구사한국전→멕시코전→스위스전 갈수록 진화최전방 포르스베리, 최후방 내려와 육탄방어 [헤럴드경제=함영훈기자]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이지 못했으면서도 더 나쁜 경기력을 보였던 한국을 겨우 이긴 스웨덴이 경기를 거듭할수록 ‘지지 않는 축구’의 노하우를 더욱 정밀하게 다듬어가고 있다. 비결은 ▷스타에 의존하지 않고 팀워크를 강화한 점 ▷골을 […]

잉글랜드 ‘젊은피’ 조던 픽포드, 28년 저주 지웠다

잉글랜드 ‘젊은피’ 조던 픽포드, 28년 저주 지웠다

잉글랜드 8강 진출의 1등공신 조던 픽포드 골키퍼 [연합뉴스] 콜롬비아 마지막키커 슛 막아 8강 견인승부차기의 심리학…막으면 키커 힘난다골키퍼 ‘밑져야 본전’이라도 팀 사기 좌우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주요 축구 강국의 국제대회 승부차기 승률을 보면 독일, 파라과이, 포르투갈 브라질이 강한 편이고, 잉글랜드, 스위스, 네덜란드, 이탈리아가 약하다. 특히 잉글랜드는 스위스와 함께 승부차기 최약체로 꼽힌다. 하지만 러시아 월드컵에서 ‘젊은 피’ 골키퍼 […]

신태용 “상대 방심 역 이용”, 뢰프 “한국, 훌륭한 경기력”

신태용 “상대 방심 역 이용”, 뢰프 “한국, 훌륭한 경기력”

[사진=-연합뉴스] ‘1% 희망’ vs ‘2골차 승리’ 27일(한국시간)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 ‘운명의 날’을 앞둔 하루 전, 축구대표팀 신태용 감독과 독일의 요아힘 뢰프 감독이 승리를 향한 강한 의지를 내비치며 각각 내건 모토다. 그리고 이튿날, 승리의 여신은 신태용 감독에게 환한 미소를 보냈다. 한국과 독일 모두 16강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한국은 세계1위 독일을 2대0으로 꺽고 웃었다. ‘그라운드의 반란’을 일으킨 […]

‘카잔의 기적’ 독일전 승리의 4가지 의미

‘카잔의 기적’ 독일전 승리의 4가지 의미

희비 엇갈린 한국과 독일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복권빈 기자] 한국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F조 조별리그에서 조3위로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하지만 마지막 독일전의 2-0 완승은 세계를 놀라게 하기에 부족하지 않았다. 이번 ‘카잔쾌거’는 한국축구에게 많은 것을 남겼다. 가장 큰 수확은 대회 내내 쏟아지던 많은 비판을 찬사로 바꾼 것이다. 더불어 여러 가지 의미 있는 기록도 세계 1위를 격파한 한국의 […]

‘사즉필생(死卽必生)’ 실천한 김영권의 투혼

‘사즉필생(死卽必生)’ 실천한 김영권의 투혼

김영권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종훈 기자] 김영권(28 광저우 에버그란데)이 월드컵에서 서러움을 풀었다. 김영권은 2010년부터 A매치를 뛴 베테랑 수비수다. 2009년 FIFA U-20 이집트 대회를 기점으로 홍명보호의 주축으로 자리 잡았다. 프로 커리어도 순탄했다. 2010년 FC도쿄, 2011년 오미야 아르디자를 거쳐 2012년 7월에는 광저우 에버그란데로 이적했다. 광저우에서 이탈리아 명장 감독 마르첼로 리피에게 ‘아시아 톱 레벨이자, 유럽 최정상 팀에서도 통할 실력’이라고 […]

Page 4 of 21« First...23456...102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