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코리안 빅리거


[MLB시범경기] “손맛 오랜만이야” 강정호 연타석 홈런…류현진 1이닝 무실점

[MLB시범경기] “손맛 오랜만이야” 강정호 연타석 홈런…류현진 1이닝 무실점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가 지난 22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24일엔 코리안 빅리거 4명 가운데 오승환(콜로라도 로키스)을 제외하고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 류현진(LA다저스), 그리고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출전했다. 36살의 베테랑 추신수는 첫 …

추신수를 자극하는 세 남자…벨트레·류현진·추무빈

추신수를 자극하는 세 남자…벨트레·류현진·추무빈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는 귀국하며 세 남자를 떠올렸다. 은퇴를 선언한 아드리안 벨트레(39)와 절친한 후배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아들 추무빈(13) 군이다. 뿌듯함과 아쉬움 속에 2018시즌을 마친 추신수는 세 남자에게 좋은 자극을 받으며 2019년을 …

류현진, 아내 배지현과 함께 ‘금의환향’…뜨거운 취재 열기

류현진, 아내 배지현과 함께 ‘금의환향’…뜨거운 취재 열기

밝은 표정의 류현진-배지현 부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류현진과 부인 배지현 씨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입국장을 나서고 있다. (영종도=연합뉴스) 다사다난했던 2018시즌을 마감한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20일 오후 …

류현진, 퀄리파잉오퍼 수락…다저스서 1년 더 뛴다

류현진, 퀄리파잉오퍼 수락…다저스서 1년 더 뛴다

2018년 연봉 783만 달러에서 2.3배 ‘껑충’ 뛴 1천 790만달러 확보 다저스에서 1년 더 뛰고 다시 FA 자격 취득해 ‘시장으로’ 류현진(31)이 LA다저스에서 1년 더 뛴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 등 주요 매체는 12일 “류현진이 올해 퀄리파잉 오퍼 …

강정호, 피츠버그와 1년 최대 550만 달러 계약

강정호, 피츠버그와 1년 최대 550만 달러 계약

강정호(31·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다시 한번 기회를 준 피츠버그 구단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강정호는 9일(한국시간) 피츠버그 구단과 1년 재계약을 한 뒤 구단 공식 트위터에 재계약 소감을 밝혔다. 강정호는 “무엇보다 피츠버그에서 다시 뛸 기회를 준 닐 …

Page 1 of 41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