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올림픽


다이빙 선수 시상식서 공개청혼…‘낭만 올림픽’

다이빙 선수 시상식서 공개청혼…‘낭만 올림픽’

[헤럴드경제]리우올림픽 시상식에서 로맨틱 영화의 한 장면 같은 달달한 모습이 연출됐다. 브라질 리우올림픽 9일째인 15일(현지시간) 중국 다이빙 선수들이 시상식에서 낭만적인 깜짝 공개청혼으로 화제를 모은 것. 다이빙 여자 3m 스프링보드에서 2위를 차지한 중국 허쯔(何姿 26)가 이날 시상식에서 은메달을 받는 뒤 순간 갑자기 싱크로나이즈드 다이빙 3m 스프링보드 동메달리스트인 친카이(秦凱30)가 걸어나와 다리 한쪽 무릎을 꿇고 반지를 꺼내 내밀었다 이에 […]

[리우올림픽] 사상 첫 金메달 감격 이룬 5개국, ‘축제’ 도가니…

[리우올림픽] 사상 첫 金메달 감격 이룬 5개국, ‘축제’ 도가니…

[헤럴드경제] 이번 리우 올림픽에서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의 쾌거를 이룬 나라들은 ‘축제’ 분위기다. 15일(현지시간) 현재까지 리우올림픽에서 역사상 첫 금메달을 수확한 나라는 피지·코소보·베트남·싱가포르·푸에르토리코 등 5개국이다. 인구 90만명의 남태평양의 섬나라 피지는 지난 11일 럭비 결승전에서 전통의 강호 영국을 43대 7로 꺾고 첫 금메달을 땄다. 이를 축하하는 피지의 프랭크 바이니마라마 총리는 선수단이 귀국하는 22일을 공휴일로 지정했다. 피지의 수도 […]

펠프스 이긴 싱가포르 스쿨링, 도쿄 올림픽까지 입대 연기

펠프스 이긴 싱가포르 스쿨링, 도쿄 올림픽까지 입대 연기

[헤럴드경제] ‘수영황제’ 마이클 펠프스를 꺾고 싱가포르에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을 안겨준 조셉 스쿨링(21)이 15일(현지시간) 열렬한 환대를 받으며 귀국했다. 스쿨링은 이날 새벽 싱가포르 창이공항에 도착했다. 새벽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수백명의 취재진과 팬들이 스쿨링을 맞았다. 스쿨링이 귀국길에 이용한 싱가포르항공 여객기 기장은 기내 방송을 통해 스쿨링의 탑승 사실을 승객들에게 알렸다. 승무원들은 올림픽 금메달 획득을 축하하는 의미로 모든 승객들에게 샴페인과 […]

[리우올림픽] 김현우 꺾고 결승간 블라소프, 준결승전서도 편파판정 수혜(?)

[리우올림픽] 김현우 꺾고 결승간 블라소프, 준결승전서도 편파판정 수혜(?)

[헤럴드경제]리우올림픽 레슬링 금메달 리스트 로만 블라소프(러시아)가 김현우와의 16강전에서 뿐만이 아니라 준결승전에서도 편파판정의 수혜를 입었다는 지적이 나와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블라소프는 15일 카리오카 경기장 2에서 열린 스타세비와 준결승전에서 6-0으로앞선 경기 막판 초크(목조르기)기술을 당했다. 블라소프는 정신을 잃고 쓰러졌고 심판은 스타세비에게 단 2점을 부여했다. 결국 경기는 6-3으로 블라소프에게 승리가 돌아갔다.  14일 오후(현지시간) 브라질 바하 리우데자네이루의 카리오카 아레나 2에서 […]

[리우올림픽] ’100m 3연패’ 황제 볼트 “내 몸상태 지난해보다 좋다”

[리우올림픽] ’100m 3연패’ 황제 볼트 “내 몸상태 지난해보다 좋다”

[헤럴드경제] 우사인 볼트(30·자메이카)가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남자 100m 결승전에서 막판 스퍼트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날 그는 9초81의 기록으로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100m 3연패를 달성했다. 볼트는 경기 뒤 “(100m 우승은) 좋은 출발이다. 언제나 (내 몸 상태에 대해) 의심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며 “하지만 지금 내 몸 상태는 지난해보다 좋다”고 […]

우사인 볼트의 인생 사진?…달리며 웃는 모습 화제

우사인 볼트의 인생 사진?…달리며 웃는 모습 화제

[헤럴드경제=신수정 기자]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가 육상 100m 경기 도중 여유있게 웃고있는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비즈니스인사이더, 야후뉴스 등은 ‘우사인 볼트가 찍힌 사진 중 역대 최고’라며 이 사진을 소개했다. 이날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100m 준결승에서 결승선을 앞두고 우사인 볼트는 오른쪽과 왼쪽을 살펴보며 자신이 가장 선두라는 것은 확인한다. 그리고는 자신감에 찬 미소를 짓는 […]

배드민턴 혼합복식 고성현-김하나조 4강진출 실패

배드민턴 혼합복식 고성현-김하나조 4강진출 실패

[헤럴드경제]배드민턴 혼합복식 고성현(29ㆍ김천시청)-김하나(27ㆍ삼성전기)조가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세계랭킹 2위 고성현-김하나는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우센트루 4관에서 열린 혼합복식 8강에서 쉬천-마진을 만나 0-2(17-21 18-21)로 졌다. 첫 게임 고성현-김하나는 범실을 연속으로 기록하며 주도권을 내줬다. 3-8로 밀리던 고성현-김하나는 경기 중반 15-16까지 상대를 추격했다. 그러나 쉬천-마진이 다시 달아나며 17-21로 첫 게임을 내줬다.  [리우=박해묵 기자/[email protected]] 두 번째 게임에서는 시소게임을 했다. 막바지 고성현-김하나는 […]

[리우올림픽] “이미 전설이다” 볼트, 사상 첫 100m 3연패… 통산 7번째 메달 수확

[리우올림픽] “이미 전설이다” 볼트, 사상 첫 100m 3연패… 통산 7번째 메달 수확

[헤럴드경제] 아직 은퇴하지 않았지만, 볼트는 이미 전설이다. 우사인 볼트(30·자메이카)가 15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리우올림픽 남자 100m 결승에서 9초81로 우승하며 2008년 베이징, 2012년 런던에 이어 이 부문 3연패를 달성했다. 사상 첫 올림픽 100m 3연패다. 볼트는 19일 10시 30분에 열리는 200m 결승전에서도 우승이 유력하다. 볼트가 200m에서도 3연패를 달성하고, 단거리 최강자로 꾸린 자메이카 팀에서 […]

[리우 올림픽] 펠프스, 박수칠 때 떠난다…전격 은퇴선언

[리우 올림픽] 펠프스, 박수칠 때 떠난다…전격 은퇴선언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수영 황제’ 마이클 펠프스(31ㆍ미국)가 ‘박수칠 때 떠나겠다’며 선수 생활 은퇴를 선언했다. 펠프스는 15일(현지 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메인프레스센터 삼바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나는 지금 가능한 최고 자리에 있다. 이것이 바로 내가 원한, 선수 생활을 끝낼 때 모습”이라며 은퇴 의사를 밝혔다. 그는 “나의 레이스는 어제가 마지막이었다. 그게 바로 어젯밤 감정이 격해졌던 이유”라고 설명했다. 그는 지난 14일 남자 […]

Page 94 of 125« First...102030...9293949596...10011012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