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코리안 빅리거


추신수를 자극하는 세 남자…벨트레·류현진·추무빈

추신수를 자극하는 세 남자…벨트레·류현진·추무빈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는 귀국하며 세 남자를 떠올렸다. 은퇴를 선언한 아드리안 벨트레(39)와 절친한 후배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아들 추무빈(13) 군이다. 뿌듯함과 아쉬움 속에 2018시즌을 마친 추신수는 세 남자에게 좋은 자극을 받으며 2019년을 준비한다.추신수는 23일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에 들어서며 “벨트레의 은퇴가 정말 아쉽다”고 했다. 21시즌 동안 빅리그를 누비며 올해까지 텍사스의 구심점으로 뛴 벨트레는 2018시즌 종료 뒤 은퇴를 선언했다. 빅리그에서 3천166안타를 친 벨트레는 […]

ESPN “류현진 내년 FA 시장 랭킹 30위”

ESPN “류현진 내년 FA 시장 랭킹 30위”

퀄리파잉 오퍼를 받아들이며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남은 류현진(31)은 1년 뒤 다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다. 미국 ESPN은 2일(한국시간) 벌써 2019년 메이저리그 FA 랭킹을 정했다. 자신들도 “너무 이른 평가”라고 했지만 “올해 FA 시장이 더디게 움직이는 건, 내년 FA와도 무관하지 않다”며 의의를 설명했다. ESPN은 류현진을 2019년 FA 중 30위로 꼽았다. 투수 중에서는 12위다. ESPN은 “류현진이 2018년 평균자책점 1.97을 기록한 […]

류현진, 포스트시즌 배당금 26만불 받는다

류현진, 포스트시즌 배당금 26만불 받는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두둑한 포스트시즌 보너스를 챙겼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27일(한국시간) 올해 포스트시즌에 참가한 10개 팀의 구단별 배당금을 발표했다.월드시리즈 준우승팀 다저스에는 총 2천116만5천272달러(약 238억9천559만원)가 돌아갔다. 각 구단은 소속 선수들의 활약에 따라 배당금을 분배하는데, 정규리그에서 1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포스트시즌에서도 선발로 맹활약한 류현진은 최대치인 26만2천27달러(약 2억9천583만원)를 받는다. 선수들에게 돌아가는 배당금은 와일드카드 결정전 입장 수익의 절반과 디비전시리즈 1∼3차전 […]

류현진, 아내 배지현과 함께 ‘금의환향’…뜨거운 취재 열기

류현진, 아내 배지현과 함께 ‘금의환향’…뜨거운 취재 열기

밝은 표정의 류현진-배지현 부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의 류현진과 부인 배지현 씨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입국장을 나서고 있다. (영종도=연합뉴스) 다사다난했던 2018시즌을 마감한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20일 오후 귀국했다. 올해 1월 한국을 떠났던 류현진은 한국 선수 최초의 월드시리즈 선발 등판, 퀄리파잉 오퍼 수락 등 굵은 발자국을 미국에 남긴 뒤 10개월여 만에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류현진은 […]

류현진, 퀄리파잉오퍼 수락…다저스서 1년 더 뛴다

류현진, 퀄리파잉오퍼 수락…다저스서 1년 더 뛴다

2018년 연봉 783만 달러에서 2.3배 ‘껑충’ 뛴 1천 790만달러 확보 다저스에서 1년 더 뛰고 다시 FA 자격 취득해 ‘시장으로’ 류현진(31)이 LA다저스에서 1년 더 뛴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 등 주요 매체는 12일 “류현진이 올해 퀄리파잉 오퍼 제의를 받은 7명의 선수 가운데 유일하게 이를 받아들였”라고 전했다. 2018시즌 종료 후 자유계약선수(프리에이전트·FA) 자격을 얻은 류현진은 2019년 1천790만 달러(한화 약 […]

강정호, 피츠버그와 1년 최대 550만 달러 계약

강정호, 피츠버그와 1년 최대 550만 달러 계약

강정호(31·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다시 한번 기회를 준 피츠버그 구단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강정호는 9일(한국시간) 피츠버그 구단과 1년 재계약을 한 뒤 구단 공식 트위터에 재계약 소감을 밝혔다. 강정호는 “무엇보다 피츠버그에서 다시 뛸 기회를 준 닐 헌팅턴 단장과 구단 프런트, 코치진에게 정말로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 “지난 두 시즌에 대해 사과하고 싶다. 내년 시즌에는 경기장 안팎에서 더 좋은 사람이 되기 […]

류현진, 시애틀과 계약?…3년 3100만불 예상

류현진, 시애틀과 계약?…3년 3100만불 예상

[사진제공=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LA 다저스와 6년 계약이 종료된 류현진(31)이 시애틀 매리너스로 이적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6일 미국 매체 디트로이트뉴스는 올시즌 자유계약선수(FA) 톱 50명을 선정한 가운데 류현진을 16위로 올렸다.이 매체는 류현진에 대해 올해 사타구니 부상 등을 겪은 것을 언급하면서도 건강하게 돌아와 최고의 피칭을 선사함으로써 퀄리파잉 오퍼도 받을 수 있었다는 설명을 곁들였다. 아울러 류현진의 향후 행선지에 대한 예상도 덧붙였는데 […]

류현진1790만달러짜리 퀄리파잉 오퍼 받았다

류현진1790만달러짜리 퀄리파잉 오퍼 받았다

류현진 받아들이면 1년 뒤 다시 FA 다년 계약 노리면 다저스가 거부할 수도 2018시즌을 끝으로 자유계약선수(FA)가 된 류현진이 소속 구단 LA다저스로부터 퀄리파잉 오퍼(QO)를 받았다. MLB.COM과 야후스포츠 등 메이저리그를 다루는 여러 미디어는 2일(현지시간) “다저스의 류현진 등 메이저리그 FA 가운데 7명이 퀄리파잉 오퍼를 받았다”고 전했다. 퀄리파잉 오퍼는 메이저리그 원소속구단이 FA 선수에게 ‘빅리그 고액 연봉자 상위 125명의 평균 연봉으로 […]

류현진, LA 남을까?…다저스, 1800만불 규모 QO 전망

류현진, LA 남을까?…다저스, 1800만불 규모 QO 전망

[헤럴드경제]LA다저스가 류현진(31)에게 퀄리파잉 오퍼(QO)를 제시할 것이라고 미국 현지 언론이 전망했다.MLB닷컴은 26일(현지시간) 자유계약선수(FA)에 대한 소문을 다루며 류현진을 언급했다.MLB닷컴은 “류현진이 다저스로부터 QO를 제시받을 것이라는 보도 내용은 충분히 실현 가능한 일”이라며 “다저스가 QO를 제시하면 류현진은 이를 받아들일 것”이라고 전했다. QO는 미국 메이저리그 원소속구단이 FA 선수에게 ‘빅리그 고액 연봉자 상위 125명의 평균 연봉으로 1년 계약을 제시하는 제도’다. 원소속구단의 QO를 […]

류현진 패전…한국인 첫 WS 선발에 만족

류현진 패전…한국인 첫 WS 선발에 만족

[사진=게티이미지/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한국인 최초로 월드시리즈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31·LA 다저스)이 패전을 떠안았다. 다저스도 2연패를 당했다. 류현진은 24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 2018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2차전에 선발로 등판해 4⅔이닝 6피안타 5탈삼진 1볼넷 4실점을 기록했다. 투구수는 69개로 여유가 있었지만 다저스 벤치는 빠른 투수교체를 단행했다. 4회까지 1실점으로 버티다 5회 만루 위기에서 교체됐지만 구원 투수가 류현진의 […]

Page 1 of 41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