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스포츠


양의지 ‘공룡맨’됐다…NC다이노스와 4년계약 125억

양의지 ‘공룡맨’됐다…NC다이노스와 4년계약 125억

 NC 다이노스가 ‘FA 최대어’ 양의지(31)와 계약했다. 계약기간은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으로 계약금 60억, 연봉 65억원의 총액 125억원 규모다. 이번 시즌을 마치고 FA 자격을 얻은 양의지는 뛰어난 투수리드, 도루저지 능력을 지니고 있다. 공격에서도 올해 타격 2위(타율 0.358)에 오르며 국내 최고 포수로 평가 받는다. NC의 이동욱 감독은 “포수에 대한 고민을 해소하면서 공격력도 보강하는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의지는 “새로운 […]

[골프백과] 세계 남자 투어의 최장타자

[골프백과] 세계 남자 투어의 최장타자

존 댈리가 1997년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최초로 평균 드라이버 비거리 300야드를 넘겼다. 당시 댈리는 평균 선수들의 평균 비거리보다 30야드나 멀리 보냈다. 그로부터 21년이 지난 지금 PGA투어 선수들의 평균 비거리는 295.3야드로 측정된다. 몇 년 째 꾸준히 상승하고 있어 2024년쯤이면 평균 비거리가 300야드를 넘길 수 있을지 모른다.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는 1980년부터 드라이버 비거리 측정을 시작했다. 첫 해에 단 폴이 평균 드라이버 […]

박항서 감독, 명장 에릭손의 필리핀 누르고 결승행

박항서 감독, 명장 에릭손의 필리핀 누르고 결승행

베트남, 필리핀 2-1로 꺾고 1,2차전 합계 4-2 10년만에 결승행… 말레이시아와 우승 경쟁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박항서 감독 부임 이후 승승장구하고 있다. 6일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세계적인 명장 스벤 예란 에릭손 감독이 이끄는 필리핀 대표팀을 누르고 10년 만에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결승에 진출했다. 베트남은 홈경기인 하노이 미딘 국립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스즈키컵 준결승 2차전에서 필리핀을 […]

박항서 감독 다큐 영화 베트남서 개봉

박항서 감독 다큐 영화 베트남서 개봉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박항서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전설’을 다큐 형식으로 담은 영화 <박항서, 열정을 전하는 사람>가 베트남에서 개봉된다. KBS미디어가 베트남 축구의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 감독과 2018 아시아 축구연맹 U-23 대회 준우승, 2018 아시안게임 4강을 이뤄낸 베트남 축구국가대표 선수들의 감동어린 이야기를 영화로 만들어 베트남 전국의 극장에서 개봉하는 것. 선수들 스스로가 체력이 약해서 전후반 90분을 뛰기에도 벅차다고 생각하던 베트남 […]

다저스,로버츠 감독과 4년 계약연장

다저스,로버츠 감독과 4년 계약연장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는 데이브 로버츠 감독과 2022년까지 계약을 4년 연장했다고 3일 발표했다. 지난 2015년 말 다저스와 ‘계약기간 3년에 1년 옵션’의 조건으로 계약한 로버츠 감독은 올해로 3년 보장 계약이 만료됐다. 내년 시즌에는 구단이 전별금을 주고 계약하지 않을 수 있는 옵션이 걸려있는 상황이었다. 올해까지 3년간 287승 200패를 거둔 로버츠 감독은 사령탑 부임과 함께 3년 연속 […]

“개고기 먹는 사람”…아스널팬 손흥민 ‘인종차별’ 댓글

“개고기 먹는 사람”…아스널팬 손흥민 ‘인종차별’ 댓글

‘다이빙’논란에 휩싸인 손흥민(토트넘 홋스퍼·26)을 향한 아스널 현지 팬들의 도 넘는 SNS 댓글이 인종차별 논란으로 번지고 있다. 다이빙은 파울을 얻어내기 위해 고의로 넘어지는 것을 뜻한다. 2일 오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4라운드 아스널과의 원정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경기는 런던 북부에 연고지를 둔 지역 두 라이벌(토트넘과 아스널)의 명승부답게 ‘북런던 더비’로 불렸다. 손흥민은 이날 전반 […]

야구전설 장훈 “도쿄올림픽서 남북 야구 단일팀 기대”

야구전설 장훈 “도쿄올림픽서 남북 야구 단일팀 기대”

재일교포인 일본 프로야구의 영웅 장훈(일본명 하리모토 이사오<張本勳>·78)씨가 오는 2020년 도쿄올림픽에 남북한의 야구 단일팀이 참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3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장 씨는 이 신문과 한 인터뷰에서 “사상이나 정치와 관계없이 도쿄올림픽에서 남북한이 야구 단일팀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는 “야구를 위해 모인 선수들이 하나의 팀을 만들 수 있다면 무엇이든 돕겠다”며 “(단일팀이) 성사되면 반드시 보러 가겠다. 한반도기를 달고 올림픽 […]

다저스, 206㎝ 좌완 불펜 애덤 맥크리 영입

다저스, 206㎝ 좌완 불펜 애덤 맥크리 영입

프로야구(MLB)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불펜 보강을 위해 좌완 투수 애덤 맥크리(26)를 영입했다. AP통신은 다저스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현금을 주고 맥크리를 데려왔다고 30일(한국시간) 보도했다. 키 206㎝의 장신 좌완 투수인 맥크리는 올해 8월 10일 워싱턴 내셔널스전에서 1이닝 4피안타 2탈삼진 2실점으로 빅리그 데뷔전을 치렀다. 그 경기가 메이저리그 커리어의 전부다. 2014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애너하임 에인절스(현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지명을 받은 맥크리는 에인절스와 […]

‘은퇴’ 벨트레의 마지막 장난 “내년 다저스에서 뛸게요”

‘은퇴’ 벨트레의 마지막 장난 “내년 다저스에서 뛸게요”

역대 외국인 최다 3천166안타 남기고 21년 경력 마무리 아드리안 벨트레의 은퇴 기자회견[AP=연합뉴스]   그라운드에서 늘 유쾌한 모습을 보인 아드리안 벨트레(39·텍사스 레인저스)는 은퇴 기자회견마저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벨트레는 11월 30일(현지시간)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인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은퇴 기자회견을 하고 빅리그 21년 경력을 공식 마무리했다. 약 30분간 진행된 은퇴 기자회견은 벨트레가 엘비스 안드루스와 더그아웃에서 […]

우즈, ‘타이거 우즈 재단’ 주최 대회 3R서 최하위로 추락

우즈, ‘타이거 우즈 재단’ 주최 대회 3R서 최하위로 추락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자신의 이름을 건 ‘타이거 우즈 재단’이 주최하는 대회 셋째 날 최하위로 내려갔다. 우즈는 2일(한국시간)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섬의 올버니 골프클럽(파72·7천267야드)에서 열린 히어로 월드 챌린지(총상금 350만 달러) 3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잡았지만, 보기 3개와 더블보기 1개에 발목을 잡혀 이븐파 72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2언더파 214타를 기록한 우즈는 2라운드 공동 14위에서 4계단 하락, 최하위인 18위로 내려갔다. 우즈는 […]

Page 3 of 9,534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