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스포츠


‘팀워크 교본’ 보여준 머리·박철호 감독…남북 단일팀 아쉬운 패배

‘팀워크 교본’ 보여준 머리·박철호 감독…남북 단일팀 아쉬운 패배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트 팀추월 팀워크 논란으로 온 나라가 떠들썩한 가운데 팀워크 하나로 똘똘 뭉쳐 ‘팀워크의 교본’을 보여준 선수단이 있어 화제다. 다름 아닌 남북 단일팀으로 꾸려진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단이다. 20일 오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벌어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7~8위전 순위 결정전에 스웨덴을 상대로 경기에 나선 남북 단일팀을 1대 6으로 패배하면서 최하위로 머물며 짧지만 의미있는 […]

[2018 평창] 린지 본, 21일 정상 탈환 도전…“모 아니면 도, 긴장할 이유 없다”

[2018 평창] 린지 본, 21일 정상 탈환 도전…“모 아니면 도, 긴장할 이유 없다”

-“슈퍼대회전도 모든 것 쏟아부어…활강에서도 만족스런 경기할 것”[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어차피 ‘모 아니면 도’다. 이기는 것 아니면 지는 것” 동계올림픽 알파인스키 여자 활강에서 8년 만의 정상 탈환을 노리는 ‘스키 여제’ 린지 본(34·미국)이 마지막 연습까지 소화한 후 출격 다짐을 밝혔다. 20일 정선 알파인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활강 세 번째 연습을 마친 본은 “긴장한다거나, 부담감이나 기대에 대해 생각할 […]

“팀추월 진상 밝혀달라” 靑국민청원…18시간도 안돼 26만명 참여

“팀추월 진상 밝혀달라” 靑국민청원…18시간도 안돼 26만명 참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 팀추월 경기에서 빚어진 팀워크 논란의 진상을 밝혀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 참여자가 하루 만에 20만명을 돌파했다. 해당 청원의 참여자는 20일 오후 2시37분 기준 청원참여자 261575명을 기록해 청와대 수석비서관이나 관련 부처 장관이 공식 답변 기준인 ‘한 달 내 20만명’ 을 이미 뛰어 넘었다.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 팀추월 경기가 19일 오후 8시에 […]

[2018 평창]장웅 “동계아시안게임 공동개최 가능…마식령스키장 이용가능”

[2018 평창]장웅 “동계아시안게임 공동개최 가능…마식령스키장 이용가능”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최문순 강원지사가 2021년 9회 동계아시안게임의 남북 공동개최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데 대해 장웅 북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 충분히 가능한 일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평창동계올림픽에 참석했다 건강상의 이유로 조기 귀국길에 오른 장 위원은 20일 중국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에서 연합뉴스와 만나 이같은 뜻을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장 위원은 최 지사가 동계아시안게임 남북 공동개최 의사를 밝혔는 데 이에 대해 […]

[2018 평창] 단일팀 ‘마지막 경기’ 스웨덴전 티켓 6천석 매진

[2018 평창] 단일팀 ‘마지막 경기’ 스웨덴전 티켓 6천석 매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의 마지막 경기 입장권이 매진됐다. 단일팀은 20일 오후 12시 10분 강원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스웨덴과 2018 평창동계올림픽 7∼8위 결정전을 치른다. 이날 경기 입장권은 온라인 판매분이 모두 팔린 가운데,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살 수 있는 현장 매표소 판매분도 1시간여 만에 바닥났다. 입장권은 2∼6만원이며, 관동하키센터는 6,000석 규모다. 구름처럼 몰려든 관중들[사진=연합뉴스] 앞서 스위스, 스웨덴, […]

[평창 동계올림픽] 이승훈 vs 크라머르…캡틴, 金 가즈아!

[평창 동계올림픽] 이승훈 vs 크라머르…캡틴, 金 가즈아!

韓-네덜란드 중장거리 자존심21일 팀추월 결승 격돌 가능성 대한민국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29·대한항공)과 네덜란드의 스벤 크라머르(32·네덜란드)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세번째 맞대결을 펼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남자 팀추월 결승전에서다. 맞대결 승리는 금메달을 의미한다. 한국과 네덜란드는 2014년 소치동계올림픽 팀추월 결승에서 만났다. 한국은 네덜란드의 벽에 막혀 은메달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 결승전에서 네덜란드를 만난다면 4년만에 리턴매치다. 이승훈(왼쪽)과 크라머르가 21일 팀추월 […]

[평창 동계올림픽] ‘연아키즈’ 최다빈의 첫 올림픽 무대

[평창 동계올림픽] ‘연아키즈’ 최다빈의 첫 올림픽 무대

21일 출격 싱글 ‘톱 10’ 도전장샛별 김하늘도 출전 관심 더해 오는 21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 ‘연아키즈’들이 출격한다. 연아키즈의 대표주자가 바로 최다빈(고려대 입학예정)이다. 현 한국 피겨 계에서 ‘제 2의 김연아’에 가장 근접한 선수로 꼽히는 그는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영화 ‘옌틀’의 OST인 ‘파파 캔유 히얼미(Papa Can You Hear Me)’에 맞춰 연기할 예정이다. 이 […]

[2018 평창] 민유라-겜린의 아리랑, 기술 넘는 진정성의 감동

[2018 평창] 민유라-겜린의 아리랑, 기술 넘는 진정성의 감동

얼음판 위에 수놓은 둥근 평화, 둥근 우정외국인 관중 갈채, 한국 관중 눈시울 붉혀 [헤럴드경제, 강릉=함영훈 기자] 아리랑 앞에서 기술은 중요하지 않았다. 진정성 있는 연기로 아리랑의 사랑과 우정을 세계에 전한 것만으로도 충분했다. 한복을 입고 강릉 아이스아레나에 아리랑을 울리는 순간, 올림픽 주최국 대한민국 대표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은 이미 지구촌 이웃들의 금메달감이었다. 아리랑을 연기하는 아이스댄싱 민유라와 겜린 [사진=연합뉴스] […]

[평창 동계올림픽] 또 미뤄졌네…스키여제-신성의 대결

컨디션 난조 시프린, 활강 포기린지본과 ‘복합’ 격돌여부 주목 ‘스키여제’와 ‘신성’의 대결이 또 불발됐다. 린지 본(34·미국)과 미카엘라 시프린(23·미국)이 여자 알파인스키 활강 종목의 최강자를 두고 맞붙기로 했지만, 시프린이 출전 포기 의사를 밝혔다. 두 사람의 대결은 이번 대회 최대 빅매치 가운데 하나다. 둘의 명성에도 불구, 국제 대회에서 서로 마주친 사례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지난 17일 슈퍼대회전 종목을 두고 […]

[2018 평창] 세부경기 102개, 금메달 103개, 은메달 101개

[2018 평창] 세부경기 102개, 금메달 103개, 은메달 101개

평창올림픽 공동金, 공동銅 양산 진기록상향 평준화 속 사상 최대규모 경쟁 치열[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세부 경기는 102개, 금메달은 103개, 은메달은 101개. 동메달 103개. 역대 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이 걸린 평창동계올림픽의 메달 수가 돌연 늘어났다. 102개 금메달이 걸려 있는데, 금, 동메달이 한 개씩 늘고 은메달이 하나 줄어든 것이다. 평창은 공동 금메달(남자 봅슬레이 2인승) 한 번, 공동 동메달(여자 크로스컨트리 […]

Page 5 of 8,964« First...34567...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