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사외칼럼

미국 헤럴드 오피니언 서브 Cate


[경제광장] 전환기 인구정책에 노인 일자리가 필요한 이유

[경제광장] 전환기 인구정책에 노인 일자리가 필요한 이유

“너희 아빠는 나이 들면서 왜 저리 고집만 세지는지…” 요즘 어머니가 자주 하시는 푸념이다. 30년 된 낡은 단독주택을 관리하는 것이 힘들어지자 어머니는 최근 제법 오른 주택가격 소식을 듣고 집을 팔 생각을 하신 모양이다. 이 참에 낡은 집을 팔고 새 집에서 편안하게 살아보고 싶다고 아버지에게 운을 떼어 보지만, 눈 하나 깜빡하지 않는 아버지 때문에 서울의 어느 가정집에서는 […]

[헤럴드포럼] 글로벌 문화상생·다양성 확대 위한 한류 정책

[헤럴드포럼] 글로벌 문화상생·다양성 확대 위한 한류 정책

한류는 국민에게 자긍심과 기쁨을 불어넣어 주는 동시에, 한국 문화콘텐츠의 경쟁력을 세계 수준으로 높여주는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덕분에 문화콘텐츠 산업은 지속적으로 규모가 커져 세계 7위 수준으로 뛰어올랐다. 한류의 파급력은 비단 대중문화 뿐만 아니라 음식, 패션, 뷰티, 관광 등 다양한 분야로 확장됐다. 한류가 국가 성장을 위해 필수적인 동력이 된 것이다. 한류가 국내 문화 및 소비재 상품의 수출에 […]

[CEO칼럼] 소비재 수출시장, 베트남 매력 더해진다

[CEO칼럼] 소비재 수출시장, 베트남 매력 더해진다

베트남은 인구가 약 9300만명에 이르는 거대한 시장이다. 매년 6%를 상회하는 경제 성장으로 베트남 국민 소득은 날로 증가하고 있을 뿐더러, 구매 패턴도 안정성과 고급화를 추구하고 있다.이 가운데 베트남에서 한국 제품에 대한 관심과 선호도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는 베트남에서의 한류 열풍에 힘입은 것이다. 지난 2일 폐막한 아시안게임에서 훌륭한 성적을 기록한 박항서 감독의 인기도 한 몫을 했다. 따라서 […]

[헤럴드포럼] 우리 축산업 보호 위한 골든타임

[헤럴드포럼] 우리 축산업 보호 위한 골든타임

매일 마주하는 밥상에 축산물이 없다고 상상해 보았는가. 축산물은 우리 식생활에 핵심으로 자리 잡은지 오래다. 이처럼 국민들의 축산물 소비는 다양해지고 그 양도 증가했지만 축산물을 생산하는 축산농가는 역설적이게도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 수입산 축산물이 개방되고, 대기업들이 축산업에 진출하면서 2007년 18만호이던 한육우 농가 수는 2017년 들어 10만호 밑으로 떨어졌다. 이는 축산업을 둘러싼 환경이 급변함에도 산업적으로 우리 축산농가를 제대로 보호하지 […]

[글로벌인사이트 ] 인도의 재발견, 상상력이 필요할 때

[글로벌인사이트 ] 인도의 재발견, 상상력이 필요할 때

인도에서 살다보면 때때로 타임머신을 타고 시간 속을 여행하는 듯한 기분이 든다.초고층 빌딩 사이를 어슬렁거리는 소를 지나쳐 미로처럼 얽혀있는 좁은 골목길에 자리한 채소가게에서 큐알코드로 값을 지불하고 아이폰으로 우버를 불러 타고 가는 인도인의 모습을 보면 ‘미래는 이미 도착해있으나 다만 널리 퍼져있지 않을 뿐’ 이라는 말을 새삼 실감하게 된다.현재의 인도가 시공간이 뒤틀어져버린 4차원의 블랙홀처럼 느껴진다고 말하면 과장일까? 하지만 […]

[특별기고] 부동산 거래 시장, 신뢰가 필요한 시기

[특별기고] 부동산 거래 시장, 신뢰가 필요한 시기

미디어를 보면 유독 ‘전세 사기’, ‘집값 담합’, ‘다운계약서’등의 부동산 기사를 자주 마주할 수 있다. ‘부동산=투자’라는 국내 부동산 시장의 인식 속에서 부동산 거래의 주체가 되는 임차인, 임대인, 공인중개사는 서로를 의심하며 아슬아슬한 부동산 거래를 진행하고 있다. 부동산 거래 주체간 신뢰도에 금이 가게 된 이유는 다양하겠지만 가장 큰 원인은 정보의 비대칭에서 온다. 임차인은 임대인과 공인중개사가 공유하고 있는 다양한 […]

[헤럴드포럼] 新북방 진출의 열쇠, 극동러시아에서 찾아라

[헤럴드포럼] 新북방 진출의 열쇠, 극동러시아에서 찾아라

요즘 국내 예능 프로그램에 ‘두 시간 만에 떠나는 가장 가까운 유럽’으로 소개되기도 한 블라디보스토크는 원래 극동 러시아를 대표하는 경제·물류 도시다. 시베리아 횡단철도의 시작점이자 2015년 자유항으로 선정된 이후 외국인 투자가 끊이지 않는 극동 지역의 대표적인 항구이기도 하다.그동안 러시아는 모스크바와 상트페테르부르크 등 유럽과 인접한 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경제 성장을 도모해왔다. 극동 지역은 러시아 영토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

[세상속으로] 4차산업혁명 막은 ‘데이터 쇄국주의’ 혁파記

[세상속으로] 4차산업혁명 막은 ‘데이터 쇄국주의’ 혁파記

추진과 정상 삐걱대긴 하지만 지난 8월 30일은 한국의 4차 산업혁명을 가로막아 온 ‘데이터 쇄국주의’를 혁파한 역사적 기념일이 될 것이다. 대통령이 ‘데이터의 안전한 활용’을 위한 ‘데이터고속도로’ 건설을 선언한 것이다. 바로 ▷개인정보의 안전한 활용 ▷공공데이터의 개방 ▷클라우드 활용규제 완화라는 3종 세트로, 실질적인 4차 산업혁명으로 가는 물꼬를 튼 셈이다. 이 과정을 정리해보며 규제혁파의 본보기로 삼고자 한다. KCERN(창조경제연구회)는 지난 […]

[문화스포츠칼럼] 이제는 공론화 조사인가?

[문화스포츠칼럼] 이제는 공론화 조사인가?

공론화 조사가 유행이다. 원자력 발전소를 폐쇄할 것인가 말까를 결정하거나 대학입학 제도를 어떻게 바꿀 것인가를 정하는데 공론화조사라는 방법이 동원되고 있다. 뿐만 아니다. 지방에서도 영리병원을 개원할지 말지(제주)를 정하거나 쓰레기 소각장을 증설하는 문제(김해) 등에 대해서도 공론화 조사가 진행 중이다. 몇 년 전에는 여론조사가 유행이었다. 정당 간 대통령 후보 단일화 문제를 놓고 여론조사로 정하자는 웃지 못 할 일이 벌어진 […]

[특별기고] 도로관리, 급격한 기후변화에 대응해야

[특별기고] 도로관리, 급격한 기후변화에 대응해야

한반도를 펄펄 끓게 만들었던 사상 최악의 폭염에 온 나라가 여름 내내 시달렸다. 도시마다 경쟁적으로 살수차를 동원하여 도로에 물을 뿌려가며 도시의 온도를 조금이라도 낮추어 폭염피해를 줄이고자 노력했다. 하지만 잇따른 도로구조물의 사고소식이 이어졌다. 지난 7월 24일 부산울산 간 고속도로 만화교에서 ‘신축이음 장치’가 돌출돼 60여대 차량들의 타이어가 파손되는 사고가 있었다. 또한, 지난 7월 16일 서해안고속도로에서는 3차로의 아스팔트가 높이 […]

Page 3 of 7412345...102030...Last »